Today 2020.04.04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류현진, 캠프 첫 라이브피칭 소화···60구 투구

  • 기사입력 2020.02.20 09:41:53   |   최종수정 2020.02.20 09:43:2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라이브 피칭을 소화한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라이브 피칭을 소화한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 2020 MLB 시범경기 LIVE는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 가능합니다.

 

[엠스플뉴스]

 

류현진(32·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스프링캠프에서 첫 라이브 피칭을 소화했다.

 

류현진은 2월 20일(한국시간) 토론토의 스프링 트레이닝이 열리는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의 바비 매틱 트레이닝 센터에서 캠프 합류 후 처음으로 라이브 피칭을 했다.

 

이날 류현진은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 테오스카 에르난데스, 랜달 그리척, 루벤 테하다를 상대로 투구했다. 빠른 볼과 체인지업, 커브, 커터 등을 섞어 던지며 구종을 시험했다. 류현진은 이날 라이브 피칭과 불펜 피칭을 합쳐 총 60구를 던졌다.

 

 

특히 관심을 끈 것은 토론토 최고 유망주인 게레로 주니어와의 대결이었다. 초구부터 류현진은 체인지업으로 게레로 주니어의 헛스윙을 유도했다. 게레로 주니어는 연신 커트했지만 제대로 된 타구를 만들지는 못했다.

 

라이브 피칭 후 류현진은 "전반적으로 만족했다"며 자신의 투구를 평가했다. 다음 라이브 피칭 때는 더 많은 투구를 할 것이라는 계획도 이야기했다. "(라이브 피칭을 할 때) 타자를 맞추지 않아야 한다는 생각으로 던졌다"며 조심스럽게 던졌다는 말도 덧붙였다.

 

한편 이날 류현진을 상대한 그리척은 "세인트루이스 시절 류현진과 몇 번 상대했다. 류현진은 어느 카운트에서도 커브나 체인지업을 던질 수 있는 선수다"며 "오늘은 빠른 볼과 커브, 체인지업을 섞어 던졌다. 공략하기 힘든 코스로 던졌다"고 평가했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 2020 MLB 시범경기 LIVE는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 가능합니다.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무용수 머슬퀸' 이예진, 비키니 화보 촬영 현장 공개
    "꽃보다 JOY"…레드벨벳 조이, 넘사벽 비율+청순 섹시미 폭발
    배우 박신혜, 상큼함 가득한 화보 공개...'싱그러움 가득'
    배우 조윤서, '생애 첫 단발' 화보 공개...몽환적 매력
    [줌 in 포토+] '피트니스 여신' 김자연, 심쿵 비키니 화보 공개
    [M+포토] '쇼챔 퇴근길' 채령, '청순미가 뿜뿜'
    배우 강한나, 상큼한 봄 향기 물씬...청초함 돋보이는 화보 공개
    브아걸 가인, 퓨어한 매력의 화보 공개...'내추럴 섹시'란 이런 것
    마마무 문별, 화보서 깜짝 변신...걸크러시 버리고 '여성미 장착'
    '홀로서기' 연우 "롤 모델=선미…좋은 사람 되고 싶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