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1.05.07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첫 홈런' 김하성 "앞으로 경기가 더 중요…이제 시작이다"

  • 기사입력 2021.04.11 15:27:11   |   최종수정 2021.04.11 15:32:29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김하성(사진=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사진=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엠스플뉴스]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메이저리그 첫 홈런을 쏘아 올린 소감을 전했다. 
 
김하성은 4월 11일(이하 한국시간)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2021 메이저리그 경기에 9번 유격수로 선발 출장해 2타수 1안타 1홈런 1타점 1볼넷 2득점으로 팀 승리에 공헌했다. 시즌 타율은 0.200으로 상승했다. 
 
이날 김하성은 빅리그 첫 홈런을 터트리는 등 데뷔 이후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경기를 마친 김하성은 화상 인터뷰에서 "처음에는 파울이라고 생각했는데 중간쯤부터 페어가 될 것 같았다"라며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김하성은 "홈런을 쳐서 당연히 기분이 좋지만, 앞으로 경기가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타석에 계속 나가면서 투수들의 공에 적응하고 있다. 항상 매 경기 잘하고 싶고 잘하려고 준비를 하고 있다. 이제 시작이라고 생각한다"라며 굳건한 의지를 다졌다. 
 
김하성이 홈런을 친 후 더그아웃에 돌아오자 팀 동료들은 '침묵 세리머니'를 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내 동료들은 미소를 보이며 김하성의 홈런을 축하해줬다. 김하성은 "한국에서도 많이 해봐서 알고 있었다. 동료들이 다시 축하해 줄 것으로 생각했다"라고 밝혔다.
 
김하성은 주전 유격수 페르난도 타티스 주니어가 어깨 부상으로 이탈하며 꾸준히 선발 출장을 하고 있다. 이에 대해 김하성은 "타티스 주니어는 우리 팀에 없으면 안 되는 선수다. 타티스 주니어가 오기 전까지 팀이 이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타티스 주니어가 부상에서 빨리 회복했으면 좋겠다"라며 쾌유를 빌었다. 
 
한편 김하성은 전날 조 머스그로브의 노히터 게임을 완성하는 마지막 아웃카운트의 주인공이 되기도 했다. 그는 "대기록의 마지막 아웃카운트를 잡아서 당연히 좋았다. 내가 뒤에 있을 때 투수가 대기록을 작성해서 기분이 좋았다. 투수가 잘 던져서 이런 대기록이 나왔다고 생각한다"라며 뿌듯한 소감을 남겼다. 
 
박윤서 기자 fallininvon@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1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승패예측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탈지구인 급 K컵(?)의 등장!... 2021 미스맥심 콘테..
    정희정·천온유, 어린이날 맞아 코스프레 응원 '눈길'
    [줌 in 포토+] 하얀 피부의 청순 안경누나로 변신...맥심 모델 뮤아!
    [줌 in 포토+] 일반인 미녀들의 반란!...2021 미스맥심 콘테스트, ..
    [줌 in 포토+] 미스트롯 출신 가수 김나희, 아찔한 시스루 수영복 ‘..
    [줌 in 포토+] 한고은 닮은 꼴 아프리카 BJ 유화, 미스맥심 콘테스..
    [줌 in 포토+] '인형이 춤을 추네'...KIA 바비인형 치어리더 이다혜!
    [줌 in 포토+] 전 한화 치어리더 이하윤, 크레이지 자이언트 표지 ..
    SSG 치어리더, 섹시미 폭발한 'Kill This Love' 퍼포먼스
    [줌 in 포토+] "누나 나 죽어!" 트위치 섹시 스트리머 수련수련, ..
    굿바이댕댕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