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6.17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축구

FIFA, 韓 '깜짝 스타' 이광연 조명 "에콰도르 희망 사그라뜨려"

  • 기사입력 2019.06.13 10:07:58   |   최종수정 2019.06.13 10:07:58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이광연(사진=대한축구협회) 이광연(사진=대한축구협회)

 

[엠스플뉴스]

 

국제축구연맹(FIFA) 공식 홈페이지가 U-20 대표팀의 수문장, 이광연(19)의 에콰도르전 선방을 재차 조명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20세 이하(U-20) 대표팀은 12일(한국시간) 폴란드의 루블린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콰도르와의 2019 FIFA 폴란드 U-20 월드컵 4강전에서 1-0으로 승리를 거뒀다.

 

이강인과 최준의 합작 플레이가 돋보인 결승골이 큰 주목을 받았지만, 경기 종료 직전 터진 이광연의 '슈퍼 세이브'도 빼놓을 수 없는 경기 명장면이었다.

 

후반 추가시간, 에콰도르 공격수 레오나르도 캄파냐가 헤딩을 시도했다. 머리에 맞은 공은 골문을 향했지만 이광연은 동물적인 반사신경으로 실점을 막아내 휘슬이 울릴 때까지 승리를 지켜냈다.

 

FIFA 공식 홈페이지는 "에콰도르의 눈부신 희망은 이광연에 의해 사그라졌다. 이광연이 튀어오르기 전까지는 캄파냐가 동점골을 기록할 것으로 보였지만 한국의 골키퍼는 놀라운 반사신경을 앞세워 공을 골대 바깥쪽으로 밀어냈다"고 극찬했다.

 

이어 "현장에 있는 태극전사들의 지칠 줄 모르는 팬들은 득점이라도 한 듯 선방에 박수를 보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FIFA는 한 코치의 골키퍼 전향 제안을 받아들이기 전까지 이광연이 라이트백으로 뛰었다는 사실을 전하기도 했다. 이광연은 초등학교 5학년 시절 골키퍼로 전향한 바 있다.

 

한편, 정정용호는 오는 16일 새벽 1시 우크라이나와 우승을 놓고 단판 승부를 벌인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 잘봤어요 9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파격 코스프레' 베리굿 조현, '취재진 집중 셔터'
    [M+포토] 체리블렛 유주, '팬들에 손인사'
    "강렬한 변신" 레드벨벳 웬디, 몽환美 머금은 비주얼 '컴백 기대감 ..
    [M+포토] 전소미, '전매특허 비타민 소미 등장'
    [M+포토] 의미 있는 행사에 참석한 류현진-배지현 부부
    [M+포토] 우주소녀 보나, '섹시한 눈빛'
    [M+포토] 프로미스나인 백지헌, '더욱 성숙해진 모습'
    선미, 포즈가 더 과감한 비키니 자태 '완벽 애플힙+각선미'
    "실사판 바비인형" 완벽 몸매+금발 장착한 독일 모델의 정체는?
    "숨막히는 실루엣"…티아라 큐리, 해변 수놓은 수영복 자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