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폭행 진실 공방' 구하라·남친 A씨, 경찰 출석 요구 미뤄

구하라 (사진=인스타그램) 구하라 (사진=인스타그램)

 

[엠스플뉴스] 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남자친구 폭행 혐의로 논란인 가운데, 경찰 조사에 불응하고 있다.

 

14일 서울 강남경찰서 측은 구하라가 경찰 출석 요구를 미루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구하라는 개인 스케줄, 병원 방문 등을 이유로 조사를 거부한 것으로 전해진다.

 

구하라로부터 폭행당했다고 경찰에 신고한 남자친구 A씨 역시 경찰에 조사를 미루겠다는 의사를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13일 새벽 12시 30분쯤 서울 강남구 논현동 소재 한 빌라에서 구하라에게 폭행당했다는 A씨 신고가 112에 접수돼 경찰이 출동했다.

 

A씨는 이별을 요구하자 구하라가 폭행했다고 진술한 반면 구하라는 A씨가 먼저 배를 발로 차는 등 쌍방 폭행이 있었다고 주장하고 있다.

 

김도형 기자 wayne@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민낯도 문제없다' 수지, 청초한 아름다움

"청순+섹시"…모모, 가녀린 어깨 드러낸 홀터넥 드레스

'파격 그 자체' 한초임, '서가대' 밀어내고 실검 1위 '핫스타' [M+현장]

'단아한 미모' 최은지..."엠스플 신입 아나운서!"[줌 in 포토+]

[M+포토] 트와이스 사나, 꽃사슴 같은 눈망울

[M+포토] 모모랜드 연우, 오프숄더로 뽐낸 여성미

라붐 해인, '새침한 우월 각선미!' [줌 in 포토+]

[줌 in 포토+] ‘머슬퀸’ 김근혜, 맥스큐 한•미국판 화보 공개

[M+포토] 여자친구, 두 번째 정규 앨범 발표

[M+포토] 러블리즈 케이, 어마어마한 청순미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95.0%
2019년 가장 기대되는 MLB 코리안리거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