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3.26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버닝썬 마약 판매 의혹' 中 여성 애나, 14시간 경찰 조사 후 귀가

  • 기사입력 2019.02.17 08:11:05   |   최종수정 2019.02.17 08:11:05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엠스플뉴스]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에서 VIP고객을 상대로 마약을 판매했다는 의혹을 받는 중국인 여성 A씨가 경찰에 자진 출석해 14시간여 조사를 받고 오늘(17일) 새벽 귀가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마약수사계는 어제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한 A씨를 조사한 뒤 오늘 새벽 1시 반쯤 귀가시켰다.

 

경찰은 A씨의 조사에서 그가 클럽 VIP고객에게 실제로 마약을 판매했는지, 클럽과는 어떤 관계인지, 클럽 내에서 조직적으로 마약 투약과 유통이 이뤄졌는지 등 의혹 전반을 집중적으로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진술 내용을 분석한 뒤 A씨를 추후 다시 소환해 관련 의혹을 추가 조사할 방침이다.

 

앞서 한 언론은 버닝썬에서 ‘애나’라는 별명으로 일한 A 씨가 VIP고객을 상대로 마약을 판매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날 조사를 마치고 나온 A씨는마약 판매 의혹의 사실 여부 등을 묻는 취재진에 일절 답변하지 않은 채 차를 타고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태연, '웃는 게 예쁜 탱구'
    '파격+매혹' 효린, 런던 한복판서 뽐낸 '섹시 핫 보디라인'
    [오·아] 트와이스 미나, 오프숄더 드레스 '청순+섹시美'
    [M+포토] 안젤리나, '여신의 심쿵 유발 하트'
    [M+포토] 수빈, '보조개가 매력 포인트'
    [M+포토] 유키카, '봄맞이 청치마 패션'
    [M+포토] 조보아, '바람 불어서 추워요'
    "당당해서 더 섹시"…현아, 파격에 과감함 더한 패왕색
    "성숙미 물씬"…에이핑크 윤보미, 고혹+섹시미 'UP'
    '건강 이상설' 지민, 앙상한 몸매+깜짝 볼륨감 '반전 섹시美'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