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3.26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FNC 측 "최종훈·이종현, 승리와 친분 있을 뿐 사건과 관련 없다"

  • 기사입력 2019.03.13 09:02:28   |   최종수정 2019.03.13 09:02:28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엠스플뉴스] FNC엔터테인먼트 측이 정준영 동영상 논란과 관련해 최종훈, 이종현의 공식 입장을 밝혔다.

 

지난 12일 최종훈과 이종현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보도자료를 통해 "당사 소속 이종현과 최종훈은 현재 사회적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해당 연예인들과 친분이 있어 연락을 주고 받는 사이였을 뿐"이라며 "이번 사건과 관련이 없음을 분명히 밝힌다"라고 전했다.

 

이어 "최종훈은 최근 경찰의 수사 협조 요청이 있어 참고인 자격으로 출석하긴 했으나 피내사자 또는 피의자 신분은 아니었다"라고 설명했다.

 

덧붙여 "이미 경찰 조사를 마친 최종훈은 이번 성접대 등 의혹과 특별한 관련이 없는 것으로 잠정 결론지어졌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FNC엔터테인먼트는 "이종현은 정준영와 오래 전 연락을 하고 지낸 사이였을 뿐 이번 사건과 무관하다"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불필요한 오해나 억측 및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앞서 FT아일랜드 최종훈과 씨엔블루 이종현은 이른바 '승리 카톡방' 멤버로 정준영이 불법으로 촬영한 성관계 영상을 공유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받았다.

 

특히 최종훈은 승리 등과 함께 강남구 청담동에 포장마차를 차렸고 평소 친분이 깊었던 사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누리꾼들 사이에서 각종 추측이 제기됐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태연, '웃는 게 예쁜 탱구'
    '파격+매혹' 효린, 런던 한복판서 뽐낸 '섹시 핫 보디라인'
    [오·아] 트와이스 미나, 오프숄더 드레스 '청순+섹시美'
    [M+포토] 안젤리나, '여신의 심쿵 유발 하트'
    [M+포토] 수빈, '보조개가 매력 포인트'
    [M+포토] 유키카, '봄맞이 청치마 패션'
    [M+포토] 조보아, '바람 불어서 추워요'
    "당당해서 더 섹시"…현아, 파격에 과감함 더한 패왕색
    "성숙미 물씬"…에이핑크 윤보미, 고혹+섹시미 'UP'
    '건강 이상설' 지민, 앙상한 몸매+깜짝 볼륨감 '반전 섹시美'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