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5.20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정준영, 4개월 전 몰카 촬영 제보로 입건→검찰 영장 반려

  • 기사입력 2019.03.14 09:22:33   |   최종수정 2019.03.14 09:22:34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정준영 (사진 = 엠스플뉴스 강명호기자) 정준영 (사진 = 엠스플뉴스 강명호기자)

 

[엠스플뉴스] 가수 정준영이 2016년 전 여자친구 몰카에 이어 네 달 전에도 '몰카' 혐의로 입건된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13일 채널A '뉴스A'는 정준영이 지난해에도 불법 촬영 혐의로 입건됐다가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앞서 정준영은 지난 2016년 전 여자친구로 알려진 여성과 성관계 도중 동영상과 사진을 몰래 촬영했다는 혐의를 받았다.

 

당시 정준영은 기자회견을 열고 "교제 중 상호 인지 하에 장난삼아 촬영한 짧은 영상"이라고 해명하며 "곧바로 삭제했고 몰래카메라가 아니었다"라고 밝혔다.

 

결국 정준영은 무혐의 처분을 받았고 3개월 자숙 후 방송에 복귀했다. 이날 보도에 따르면 불과 4개월 전인 지난해 경찰은 복원업체 USB에 불법 동영상이 있다는 익명의 제보를 받았다. 

 

경찰이 업체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두 차례 신청했으나 검찰이 이를 반려했다.

 

지난 2016년 이미 한차례 무혐의 처분한 전 여자친구 성관계 영상 촬영 사건과 같은 사건일 수도 있다는 이유에서였다.

 

증거를 찾지 못한 경찰은 이 사건을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겼다. 

 

불법 영상물 촬영 및 유포 혐의에 대해 정준영이 "모든 죄를 인정한다"라고 밝힌 가운데 이와 관련해 제대로 된 수사가 이뤄지지 않았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한편, 정준영은 오늘(14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소환돼 경찰 조사를 받는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3
  • 화나네요 4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레드벨벳 아이린, '얼굴에서 빛이 난다'
    [M+포토] 다이아 정채연, '미모가 뿜뿜'
    [M+포토] 있지(ITZY) 류진, 아슬아슬한 상의 패션
    [M+포토] 우주소녀 보나, 센터의 하트
    머슬마니아 걸크러시 화보..."지금은 여성시대!"(강명호)
    [M+포토] 오마이걸 아린, '미라클과 함께해'
    '자기관리 끝판왕' 신수지, 현역 시절 유니폼도 완벽 소화 '굴욕無'
    [M+포토] 위키미키, '틴크러쉬 매력 발산'
    "몸매가 다했다" 현아, 강렬 레드립+당당 노출 '섹시함 물씬'
    '역대급 몸매' 조정민, '쇼챔' 홀린 섹시 댄스의 정석 (움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