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6.27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구하라, 자택서 극단적 시도→구조 "의식 없지만 맥박·호흡 정상"

  • 기사입력 2019.05.26 11:29:20   |   최종수정 2019.05.26 11:29:47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가수 구하라가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가 구조됐다.

 

26일 매체 'YTN'은 구하라가 이날 새벽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매니저의 신고를 받고 서울 청담동에 있는 구하라의 자택에 출동했다고 밝혔다.

 

구조 당시 그의 집 안에는 연기를 피운 흔적이 발견됐다. 현재 구하라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구하라는 앞서 지난해 9월 남자친구와 폭행 시비 끝에 법적 다툼을 벌였다. 긴 법적 공방 끝에 구하라는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고 이후에도 지속적인 악성 댓글로 심경에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5일 저녁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게시했다가 곧바로 삭제해 누리꾼들의 걱정이 이어지기도 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2
  • 화나네요 6
  • 팬이에요 1
  • 후속기사 원해요 1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임윤아, '하트 빠질 수 없죠'
    [M+포토] 우주소녀 보나, '여신미 뿜뿜'
    [줌 in 포토+] 머슬마니아 그랑프리 맥스큐 B컷 표지 공개!
    [Car&Girl] 레이싱모델 김미진 '서킷 내려온 블랙엔젤'
    치어리더 김한나, 첫 비키니 화보 공개 "조기품절 기대돼"
    [M+포토] 청하, '남 댄서와 커플 퍼포먼스'
    '청순+섹시' 유현주, 오프 숄더로 뽐낸 '명품 쇄골 라인'
    호날두, 여자친구+가족과 뜨거운 여름휴가 '초호화 요트'
    문가비, 비키니 벗고 파격 포즈…"SNS 노출 사진 엄마가 찍어줘"
    [M+포토] 블랙핑크 리사, '걸어다니는 인형'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