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6.27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레드벨벳부터 청하까지"…여름 컴백 대전 '2019 썸머퀸은 누구?'

  • 기사입력 2019.05.27 16:18:22   |   최종수정 2019.05.27 16:18:22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2019년 여름을 뜨겁게 달굴 썸머퀸들이 대거 컴백을 예고했다.

 

따스한 봄바람이 살랑이던 계절도 이제 저물어가고 있다. 무더운 여름의 기운이 스멀스멀 고개를 내미는 요즘, 많은 여성가수들이 컴백을 예고해 시선을 모은다. 

 

이들 모두 매력적인 비주얼과 탄탄한 실력을 자랑해 치열한 음원차트 경쟁이 예상된다.

 

팬들도 '최애' 가수들의 컴백을 손꼽아 기다리며 본격적으로 '덕질'을 준비하고 있다. '썸머퀸'을 노리며 현재 컴백 준비에 한창인 가수들을 알아보자. 

 

1. 레드벨벳 

 

레드벨벳 (사진 = 엠스플뉴스DB)

레드벨벳 (사진 = 엠스플뉴스DB)

 

'빨간 맛'과 '파워업'으로 여름을 빨갛게 물들인 레드벨벳이 2019년도 여름까지 접수할 계획이다.

 

여름에 유독 강한 면모를 보인 걸그룹 레드벨벳은 이번에도 비슷한 시기에 컴백할 예정. 아직 구체적인 날짜와 앨범 콘셉트가 정해지지 않았지만 팬들은 벌써부터 높은 기대감을 보이고 있다.

 

2. 청하

 

청하 (사진 = 엠스플뉴스DB)

청하 (사진 = 엠스플뉴스DB)

 

독보적인 아우라로 무대를 휘어잡는 청하도 여름에 앨범을 발매할 전망이다. 

 

6월을 목표로 컴백을 준비 중인 그가 '벌써 12시'를 능가하는 퍼포먼스를 선보이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3. 전소미

 

 

Mnet '프로듀스101'의 주인공 전소미가 오랜 기다림 끝에 데뷔를 앞두고 있다. 

 

전소미의 소속사 더블랙레이블은 최근 전소미의 티저 이미지를 연달아 공개하며 6월 13일 전소미의 솔로 데뷔를 알렸다.

 

몽환적이면서도 발랄한 매력의 소유자 전소미가 무대에서는 어떤 분위기를 선보일지 관심이 모아진다.

 

4. 아이즈원

 

아이즈원 (사진 = 엠스플뉴스DB)

아이즈원 (사진 = 엠스플뉴스DB)

 

'예쁜애 옆에 예쁜애'라는 수식어가 찰떡같이 잘 어울리는 아이즈원은 여름을 목표로 컴백 준비에 나선다. 

 

지난 4월 '비올레타' 활동을 성공리에 마친 이들은 잠깐의 휴식 시간을 가진 뒤 바로 연습에 매진, 여름을 목표로 컴백을 준비하고 있다.

 

5. 우주소녀

 

우주소녀 (사진 = 엠스플뉴스DB)

우주소녀 (사진 = 엠스플뉴스DB)

 

풋풋함 속에 강렬함을 품은 걸그룹 우주소녀 역시 여름을 정조준해 컴백을 준비중이다. 

 

6월 4일 컴백일을 확정한 우주소녀는 스페셜 앨범 'for the summer'을 선보일 예정이다. 각종 티저를 통해 공개된 우주소녀만의 독보적인 여름 감성에 팬들은 이미 덕질을 시작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2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우주소녀 보나, '여신미 뿜뿜'
    [줌 in 포토+] 머슬마니아 그랑프리 맥스큐 B컷 표지 공개!
    [Car&Girl] 레이싱모델 김미진 '서킷 내려온 블랙엔젤'
    치어리더 김한나, 첫 비키니 화보 공개 "조기품절 기대돼"
    [M+포토] 청하, '남 댄서와 커플 퍼포먼스'
    '청순+섹시' 유현주, 오프 숄더로 뽐낸 '명품 쇄골 라인'
    호날두, 여자친구+가족과 뜨거운 여름휴가 '초호화 요트'
    문가비, 비키니 벗고 파격 포즈…"SNS 노출 사진 엄마가 찍어줘"
    [M+포토] 블랙핑크 리사, '걸어다니는 인형'
    [M+포토] 레드벨벳 조이, '섹시함으로 승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