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S-girl] 리지준, 인형같은 외모의 '中 피겨 여신'

중국의 김연아를 꿈꾸는 리지준(사진=인스타그램)

중국의 김연아를 꿈꾸는 리지준(사진=인스타그램)

 

[엠스플뉴스]
 
'중국발 피겨 여신' 리지준(20)이 세계 피겨계의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리지준은 올 해 2월, 일본 삿포로 마코마나이 빙상장에서 펼쳐진 '2017 삿포로 동계 아시안 게임'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 부문에서 최종 2위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금메달은 한국의 최다빈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리지준의 수상은 중국 피겨계의 더할 나위 없이 반가운 소식이다. 중국은 최근 피겨스케이팅 부문에서 이렇다 할 스타를 배출하지 못했다. 그러나 리지준의 아시안게임 은메달 수상으로 인해 중국 피겨계는 김연아로 대표되던 여자 싱글 부문에서 강자로 도약할 준비를 이어가고 있다.
 
리지준의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세계 랭킹은 26위. 이는 중국 내 최고 순위로 리지준은 자국의 기대 또한 한 몸에 받고 있다.
 
그러나 치열한 경쟁을 펼쳐야 하는 국제무대지만 리지준은 한국 피겨스케이팅과 친분을 갖고 있다. 이번 삿포로 아시안 게임에서 만난 최다빈과 SNS를 통해 친근한 애정이 담긴 사진을 공개하는가 하면, 지난 2014년 당시 주니어 대표 소속이던 리지준은 "김연아와 같은 선수가 되는 것이 꿈이다"라는 발언을 한 바 있다.
 

上=김연아와 리지준, 下=최다빈과 리지준(사진=인스타그램) 上=김연아와 리지준, 下=최다빈과 리지준(사진=인스타그램)

 

중국에서 리지준의 별명 또한 '리틀 김연아'다. 김연아와 비슷한 눈매와 작은 얼굴형, 인형같은 외모의 리지준은 '중국의 김연아'라는 별명으로 자국 내 많은 인기 또한 얻고 있다.
 
어느덧 중국을 대표하는 선수로 성장해 피겨계를 이끌어가는 주역이 된 리지준, 그녀의 매력을 만나보자.
 

중국 피겨계의 새로운 스타로 떠오른 리지준(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중국 피겨계의 새로운 스타로 떠오른 리지준(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20살의 상큼한 매력을 자랑하는 리지준(사진=인스타그램) 20살의 상큼한 매력을 자랑하는 리지준(사진=인스타그램)

 

[S-girl] - S-girl은 스포츠와 관련된 여성의 이야기와 사진을 토대로 꾸며지는 코너 입니다.

 

김다빈 기자 dabinnet@mbcplus.com

1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컴백 D-8' 설현, 물 오른 여신 비주얼 '기대감 UP'

'명불허전 패왕색' 현아, 파격 란제리 의상

'핫팬츠 여신' 경리, 늘씬+매끈 각선미 공개

'국보급 각선미' 현아, 초미니 원피스로 '섹시미 UP'

[M+CAR] 레이싱모델 한지우 '아리따운 미모'

'긴머리유' 아이유, 상큼+새초롬 '청순 미녀'

AOA 민아, 컴백 앞두고 단발 여신 등극

'극강의 청순美' 수지, 이국적인 분위기 물씬

'이 미모 국보급' 손나은, 日 거리 가득 채운 '꽃미모'

'현실 여친짤' 치어리더 서현숙, KBO 대세다운 상큼 미모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65.0%
현 시점, 최고의 국내 걸그룹은 누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