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메드베데바 vs 자기토바' 러 피겨 요정들의 전쟁

메드베데바(왼쪽)와 자기토바(오른쪽)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메드베데바(왼쪽)와 자기토바(오른쪽)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엠스플뉴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밝힌 두 명의 피겨스타가 팽팽한 라이벌 구도를 형성한 가운데 두 선수의 미모와 실력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두 피겨 스타의 정체는 러시아 출신 올림픽 선수(이하 OAR)로 참가한 알리나 자기토바(16)와 예브게니아 메드베데바(19). 

 

자기토바에 앞서 11일 OAR의 첫 주자로 나선 메드베데바는 단체전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81.06점으로 세계신기록을 세웠다.

 

메드베데바 (사진 = 인스타그램)

메드베데바 (사진 = 인스타그램)

 

세계선수권대회 2연패(2016년, 2017년)에 빛나는 메드베데바는 평창을 통해 올림픽 데뷔전을 치렀다.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첨쳐졌던 그녀는 올 시즌 발목 부상으로 국제빙상경기연맹(이하 ISU) 그랑프리 파이널과 러시아 선수권 대회에 불참했다. 

 

이에 맞서는 라이벌 상대 자기토바는 2007년 피겨스케이팅을 시작해 2016년 ISU 그랑프리 3, 5차 대회와 파이널을 석권했다. 유럽선수권에서도 경쟁자 메드베데바를 제치고 우승했다.

 

자기토바 (사진 = 인스타그램)

자기토바 (사진 = 인스타그램)

 

자기토바는 12일 팀 이벤트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158.08점을 받아 김연아의 2010 밴쿠버대회 150.06점보다 8.02점이 높은 올림픽 신기록을 세웠다. 

 

여자 싱글 챔피언 자리를 놓고 치열한 집안 싸움이 예상되는 가운데 두 선수가 출전하는 개인전은 오는 21일 오전 10시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펼쳐진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우주소녀, 성장+인기 두 마리 토끼 다 잡은 '부탁해' 활동기

[Car&Girl] 레이싱모델 신소향 'S라인 포디움 1위'

치어리더 김진아, 겨울시즌 4종 프로필 공개 "많이 응원해주세요"

'멘탈 甲' 구하라, 남친과 진실 공방 속 SNS 근황 게재

"원주에서 만나요" 치어리더 하지원, 농구 코트 달구는 '꽃미모'

"꽃을 든 여신" 안지현, 한층 성숙해진 분위기 '여성미 물씬'

[오·아] "유니폼도 찰떡" 나연, 승무원 깜짝 변신 '러블리 한가득'

'SNS스타→여배우' 한소희, 이국적인 비주얼 '몽환美 폭발'

"꽃보다 예뻐" 나연, 여친짤 대방출 '청순+러블리'

"탱구 선배님" 태연, 유리 대기실 응원 '12년차 특급 우정'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94.7%
2018 MLB 포스트시즌, 월드시리즈 우승을 차지할 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