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메드베데바 vs 자기토바' 러 피겨 요정들의 전쟁

  • 기사입력 2018.02.13 17:13:35   |   최종수정 2018.02.13 17:13:35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메드베데바(왼쪽)와 자기토바(오른쪽)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메드베데바(왼쪽)와 자기토바(오른쪽)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엠스플뉴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밝힌 두 명의 피겨스타가 팽팽한 라이벌 구도를 형성한 가운데 두 선수의 미모와 실력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두 피겨 스타의 정체는 러시아 출신 올림픽 선수(이하 OAR)로 참가한 알리나 자기토바(16)와 예브게니아 메드베데바(19). 

 

자기토바에 앞서 11일 OAR의 첫 주자로 나선 메드베데바는 단체전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81.06점으로 세계신기록을 세웠다.

 

메드베데바 (사진 = 인스타그램)

메드베데바 (사진 = 인스타그램)

 

세계선수권대회 2연패(2016년, 2017년)에 빛나는 메드베데바는 평창을 통해 올림픽 데뷔전을 치렀다.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첨쳐졌던 그녀는 올 시즌 발목 부상으로 국제빙상경기연맹(이하 ISU) 그랑프리 파이널과 러시아 선수권 대회에 불참했다. 

 

이에 맞서는 라이벌 상대 자기토바는 2007년 피겨스케이팅을 시작해 2016년 ISU 그랑프리 3, 5차 대회와 파이널을 석권했다. 유럽선수권에서도 경쟁자 메드베데바를 제치고 우승했다.

 

자기토바 (사진 = 인스타그램)

자기토바 (사진 = 인스타그램)

 

자기토바는 12일 팀 이벤트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158.08점을 받아 김연아의 2010 밴쿠버대회 150.06점보다 8.02점이 높은 올림픽 신기록을 세웠다. 

 

여자 싱글 챔피언 자리를 놓고 치열한 집안 싸움이 예상되는 가운데 두 선수가 출전하는 개인전은 오는 21일 오전 10시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펼쳐진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상큼한 이목구비' 아이린, 반박 불가 女 그룹 원톱 비주얼

모모랜드, 필리핀 권투 영웅 파퀴아오 만났다 'BAAM'

'독보적인 패왕색' 현아, 미니스커트 '바비인형 각선미'

"어떤 순간에도 빛난다" 수지, 클래스가 다른 '명품 미모'

"전에 없던 성숙美" 예리, 막내미 벗어던진 여신 미모

'꽃같은 미모' 트와이스 모모, 장미꽃보다 붉은 레드립

;얼굴천재' 아이린, 저장을 부르는 현실여친짤 '2D 미모'

'싱크로율 100%' 걸스데이 혜리, 순백의 줄리엣

"역시 낭디다스" 손나은, 레깅스+양갈래 머리 '근황 신고'

"오무지 아니고 나무지" 엄지, 베이비 그루트로 변신?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96.4%
김학범호의 와일드카드 황의조 발탁, 여러분의 생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