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빙속 괴물' 김민석, 스피드스케이팅 1,500m 동메달 획득…한국 2번째 메달

  • 기사입력 2018.02.13 21:40:20   |   최종수정 2018.02.13 22:18:27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한국에 두 번째 메달을 선사한 김민석(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한국에 두 번째 메달을 선사한 김민석(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18세의 빙속 괴물, 김민석(평촌고)이 생애 첫 올림픽 출전에서 아시아 선수 최초, 스피드스케이팅 1,500m 메달을 획득하며 빙속계의 새로운 스타 탄생을 스스로 알렸다.

 

김민석은 2월 13일, 강릉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1,500m 결선에 출전, 1분 44초 93으로 동메달을 획득했다.

 

선전은 예상했으나 메달 획득은 더욱 기대 밖이었다. 김민석은 지난 2014년 국가대표팀에 합류한 이후 2017 삿포로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부분 1,500m와 팀 추월 종목에서 금메달을 기록한 바 있다.

 

이에 2017 ISU 세계선수권 1,500m 5위에 오르며 끝없는 성장세를 기록한 김민석은 이날 동메달까지 차지하며 한국 빙속계의 새로운 에이스로 급부상했다.

 

 

 

 

이날 김민석은 15조에서 하랄스 실로우스(32, 라트비아)와 한 조를 이뤄 경기를 펼쳤다. 중반까지 실로우스에게 앞서나가지 못했던 김밍석은 이후 속력을 올려 체력 면에서 한 단계 성장한 모습을 보였고, 결국 마지막 바퀴를 28초 48로 기록, 1분 44초 93으로 당시 3위를 차지했다.

 

이후 김민석의 기록을 넘는 선수들은 나오지 않았고, 결국 김민석은 한국 올림픽 대표팀에 두 번째 메달을 선사, 값진 기록을 세웠다.

 

김다빈 기자 dabinnet@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소유X하니, 순백의 드레스 속 남다른 볼륨감

트와이스 채영X모모, 예쁜애 옆에 예쁜애

트와이스 나연, 셀카 대방출 '출구없는 세젤예 미모'

이성경, 스니커즈 스타일로 상큼매력 UP! "세련미 넘치는 애슬레저룩"

손나은, 아침부터 청순한 미모 '완벽한 민낯'

'핑크빛' 정채연, 머리부터 발끝까지 '러블리 뿜뿜'

설리, 굴욕없는 초근접 셀카 '뽀얀 피부+레드립'

'장거리 여제' 김보름, 깜찍한 평창 올림픽 인증샷

'머슬퀸' 이연화, 미국서 뽐낸 글로벌 '핫미모·몸매'

손나은, 청량감 넘치는 미모 "평창 올림픽 화이팅"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47.1%
텍사스로 간 오승환, 2018 시즌 예상 성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