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女 아이스하키' 단일팀, 일본에 1-4 패…그리핀 사상 첫 득점

아쉽게 전패로 대회를 마감한 남북 단일팀(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아쉽게 전패로 대회를 마감한 남북 단일팀(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이 끝내 3전 전패로 대회를 마감했다. 그러나 랜디 희수 그리핀(29)은 남북 단일팀 사상 첫 득점에 성공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남북 단일팀은 2월 14일, 강릉 관동 하키센터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B조 조별예선 3차전 경기를 치렀다.

 

단일팀은 1-4로 무너졌다. 일본에 1피리어드 2골을 내준 단일팀은 3피리어드에도 2골을 헌납한 채 4실점, 대회 총 20실점을 하며 세계의 벽을 실감했다.

 

그러나 의미있는 득점이 작성된 것은 고무적이었다. 단일팀은 0-2로 뒤지던 2피리어드 중반, 랜디 희수 그리핀이 우측에서 퍽을 몰고와 샷을 시도, 일본 골리의 발을 맞고 득점에 성공하며 역사적인 단일팀 사상 첫 골의 주인공이 됐다.

 

 

 

 

하지만 경기는 끝내 뒤집지 못했고 결국 단일팀은 1차전 스위스전 패배(0-8), 2차전 스웨덴전 패배(0-8), 3차전 일본전마저 1-4로 뒤지며 대회 3전 전패를 기록했다. 남북 단일팀은 플레이오프 진출에는 실패했으나 남은 5~8위 순위결정전 2경기 일정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다빈 기자 dabinnet@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꽃보다 예뻐" 나연, 여친짤 대방출 '청순+러블리'

"탱구 선배님" 태연, 유리 대기실 응원 '12년차 특급 우정'

'이 분위기 유지 부탁해' 우주소녀, 눈빛 자체가 시크미 (영상)

'깜짝 선물' 프로미스나인, 강렬한 레드 컬러의 'LOVE BOMB' (영상)

'99년생 핫루키' 치어리더 박현영, 파란피의 베이글녀

"모로코에서의 생일"수지, 오늘(10일) 생일 맞아 '애교 꽃받침'

"매력 한 가득"…드림캐쳐, '커튼톡' 17금으로 만든 섹시 본능 (포토)

"막내의 성숙미"…에이핑크 오하영, 학다리 각선미

"독보적인 아우라"…블랙핑크 제니, 프랑스 접수한 비주얼

'운동복도 퍼펙트' 김사랑, 민소매+레깅스로 뽐낸 '완벽 뒤태'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92.3%
2018 MLB 포스트시즌, 월드시리즈 우승을 차지할 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