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女 아이스하키' 단일팀, 일본에 1-4 패…그리핀 사상 첫 득점

  • 기사입력 2018.02.14 19:05:35   |   최종수정 2018.02.14 19:42:55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아쉽게 전패로 대회를 마감한 남북 단일팀(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아쉽게 전패로 대회를 마감한 남북 단일팀(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이 끝내 3전 전패로 대회를 마감했다. 그러나 랜디 희수 그리핀(29)은 남북 단일팀 사상 첫 득점에 성공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남북 단일팀은 2월 14일, 강릉 관동 하키센터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B조 조별예선 3차전 경기를 치렀다.

 

단일팀은 1-4로 무너졌다. 일본에 1피리어드 2골을 내준 단일팀은 3피리어드에도 2골을 헌납한 채 4실점, 대회 총 20실점을 하며 세계의 벽을 실감했다.

 

그러나 의미있는 득점이 작성된 것은 고무적이었다. 단일팀은 0-2로 뒤지던 2피리어드 중반, 랜디 희수 그리핀이 우측에서 퍽을 몰고와 샷을 시도, 일본 골리의 발을 맞고 득점에 성공하며 역사적인 단일팀 사상 첫 골의 주인공이 됐다.

 

 

 

 

하지만 경기는 끝내 뒤집지 못했고 결국 단일팀은 1차전 스위스전 패배(0-8), 2차전 스웨덴전 패배(0-8), 3차전 일본전마저 1-4로 뒤지며 대회 3전 전패를 기록했다. 남북 단일팀은 플레이오프 진출에는 실패했으나 남은 5~8위 순위결정전 2경기 일정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다빈 기자 dabinnet@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발리의 여신' 서현, 이기적인 각선미+미모 '우아美'

'컴백 D-8' 설현, 물 오른 여신 비주얼 '기대감 UP'

'명불허전 패왕색' 현아, 파격 란제리 의상

'핫팬츠 여신' 경리, 늘씬+매끈 각선미 공개

'국보급 각선미' 현아, 초미니 원피스로 '섹시미 UP'

[M+CAR] 레이싱모델 한지우 '아리따운 미모'

'긴머리유' 아이유, 상큼+새초롬 '청순 미녀'

AOA 민아, 컴백 앞두고 단발 여신 등극

'극강의 청순美' 수지, 이국적인 분위기 물씬

'이 미모 국보급' 손나은, 日 거리 가득 채운 '꽃미모'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72.4%
현 시점, 최고의 국내 걸그룹은 누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