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빙속 첫 출전' 박승희, 1000m서 1분 16초 11…메달은 무산

 

박승희(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박승희(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2관왕에 빛나는 박승희(25)가 빙속 전향 후 첫 번째 맞은 대회를 무사히 완주했다.
 
박승희는 2월 14일, 강릉 스피드 스케이팅 경기장에서 펼쳐진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000m 경기에 나섰다.
 
최종 기록은 1분 16초 11. 스피드 스케이팅으로 종목을 전향한 후 가진 첫 대회에서 얻은 박승희의 기록이다. 하지만 아쉽게 개인 최고 기록인 1분 14초 95에 미치지 못했고 시즌 최고 기록인 1분 15초 66도 넘지 못해 중간 4위로, 메달권에는 들지 못했다.
 
초반 시작은 좋았다. 이날 9조에서 독일 가브리엘 허슈비흘러와 함께 경기를 치른 박승희는 아웃코스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아웃코스에서 초반 속력을 올려가며 좋은 200m 스타트를 보인 박승희는 두 번째 바퀴 인코스에서도 기세를 올려갔다. 하지만 마지막 바퀴에서 속도가 크게 상승하지 못하며 1,000m 일정을 마감했다.
 
김다빈 기자 dabinnet@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우주소녀, 성장+인기 두 마리 토끼 다 잡은 '부탁해' 활동기

[Car&Girl] 레이싱모델 신소향 'S라인 포디움 1위'

치어리더 김진아, 겨울시즌 4종 프로필 공개 "많이 응원해주세요"

'멘탈 甲' 구하라, 남친과 진실 공방 속 SNS 근황 게재

"원주에서 만나요" 치어리더 하지원, 농구 코트 달구는 '꽃미모'

"꽃을 든 여신" 안지현, 한층 성숙해진 분위기 '여성미 물씬'

[오·아] "유니폼도 찰떡" 나연, 승무원 깜짝 변신 '러블리 한가득'

'SNS스타→여배우' 한소희, 이국적인 비주얼 '몽환美 폭발'

"꽃보다 예뻐" 나연, 여친짤 대방출 '청순+러블리'

"탱구 선배님" 태연, 유리 대기실 응원 '12년차 특급 우정'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94.7%
2018 MLB 포스트시즌, 월드시리즈 우승을 차지할 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