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3.22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일반

[엠스플 이슈] 성추행 의혹 받고 ‘스포츠 도박’으로 영구제명 됐던 코치, 어린 선수들 지도 중

  • 기사입력 2019.01.11 20:03:48   |   최종수정 2019.01.12 00:52:17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성추행 의혹 받고, 불법 스포츠 도박으로 영구제명됐던 A 씨

-현재 빙상장에서 어린 선수들 강습 중

-빙상계 "A 씨는 전명규 교수의 조교 출신으로 핵심 최측근"

-‘젊은 빙상인 연대’ 소속 코치는 같은 빙상장 강사 채용 거부 당해

 

성추행 의혹을 받고, 불법 스포츠 도박으로 영구제명됐던 빙상인이 현재 목동빙상장에서 어린 선수들을 지도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사진=엠스플뉴스)

성추행 의혹을 받고, 불법 스포츠 도박으로 영구제명됐던 빙상인이 현재 목동빙상장에서 어린 선수들을 지도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사진=엠스플뉴스)

 

[엠스플뉴스]

 

성추행 의혹을 받고, 불법 스포츠 도박으로 대표팀 코치에서 물러났던 빙상인 A 씨가 최근 빙상장에서 어린 선수들을 지도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일요신문은 1월 11일자 [‘조재범 전임자+성추행 의혹‘ 빙상코치, 목동빙상장 개인강습 둘러싼 뒷말 무성한 내막] 제하의 기사에서 이 같은 사실을 알렸다. 

 

오랫동안 빙상계 문제를 추적해온 일요신문은 A 씨가 2014년 초 자신의 제자를 오피스텔로 유인해 성추행하려 했다는 의혹과 불법 스포츠 도박으로 논란의 중심에 서며 코치직을 내려놓았던 인물이라며 스포츠공정위원회가 A 씨에 영구제명 징계를 내렸으나, 무슨 이유에선지 2017년 자격정지 3년으로 징계가 감경됐다고 알렸다. 

 

일요신문 취재에 따르면 A 씨는 지난해 12월부터 서울 소재 목동빙상장에서 개인 강습을 하고 있다. 엠스플뉴스 취재 결과 이는 사실이었다.

 

빙상계 복수의 관계자는 A 씨는 ‘2011년부터 3년간 283회에 걸쳐 불법 스포츠 도박에 3억 9천여만 원을 베팅’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던 사람이다. 그런 사람의 징계가 영구제명에서 자격정지 3년으로 감경돼 많은 빙상인이 의아해 했다당시 ‘빙상 대통령’으로 불리던 전명규(한체대 교수) 전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이 영향력을 행사했을 것이란 말이 많았다고 전했다. 

 

추가 취재 결과 A 씨는 전 교수의 한국체대 제자이자 전 교수 밑에서 조교로 일했던 인물로, 2018년 말까지 한국체대에서 빙상장 개인 강사로 일한 것으로 확인됐다.

 

영구제명 전력자는 개인 강습 허락, '젊은 빙상인 연대' 소속 강사에겐 대관 불허. 서울시체육회가 운영 중인 목동빙상장의 이중적 민낯

 

목동빙상장(사진=엠스플뉴스)

목동빙상장(사진=엠스플뉴스)

 

A 씨가 한국체대 빙상장을 떠나 목동빙상장에 터를 잡은 건 지난해 12월 26일부터다.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의 대한빙상경기연맹 특정감사에 한국체대 빙상장의 사유화 문제가 불거지면서 A 씨가 한국체대 빙상장을 떠날 수밖에 없었다는 게 빙상인들의 공통된 주장이다. 

 

영구제명 전력자가 목동빙상장 강사로 채용된 데 반해 빙상계 개혁을 주도하는 '젊은 빙상인 연대' 소속 강사는 똑같은 목동빙상장으로부터 강사 채용을 거부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시 박원순 시장(서울시체육회장 겸직)이 사용주인 목동빙상장은 각종 노동자 인권침해와 노동법 위반으로 검찰에 고발된 상태다. 현재 목동빙상장 시설 노동자들은 한달에 10번씩 24시간 근무를 서고 있다. 쉬는 날은 단 6일 뿐이다. 

 

'젊은 빙상인 연대' 여준형 회장은 (모 강사가) ‘젊은 빙상인 연대에 소속돼 있다’는 이유로 목동빙상장으로부터 강사 채용이 되지 못한 것으로 안다. 결국 개인 강습을 시작하기 위해 ‘젊은 빙상인 연대’에서 떠났지만, 지금도 채용이 되지 못했다며 빙상계 개혁을 위해 용기를 냈던 빙상인이 불이익을 받는 것 같아 너무 미안할 따름이라고 안타까워 했다.

 

전·현직 올림픽 메달리스트, 지도자, 빙상인들이 모여 만든 '젊은 빙상인 연대'는 1월 9일 '심석희 성폭행은 빙산의 일각. 성폭력 피해 선수 더 있다. 빙상 개혁 방해하는 ’제2의 김종‘ 있다'는 성명을 낸 바 있다. 

 

한국 빙상계는 거대한 카르텔로 연결돼 있다. 이 카르텔을 해체시키지 않는 한 빙상 개혁은 공염불에 그칠 것이라는 게 빙상인들의 우려다. 여 회장은 "특정 세력이 연합한 빙상 카르텔이 무너져야 추가 성폭력 피해자들이 용기 내 고발할 수 있다"며 "정부에서 '피해자들을 보호하겠다'는 실질적 행동을 보여주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근승, 박동희 기자 thisissports@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수빈, '보조개가 매력 포인트'
    [M+포토] 유키카, '봄맞이 청치마 패션'
    [M+포토] 조보아, '바람 불어서 추워요'
    "성숙미 물씬"…에이핑크 윤보미, 고혹+섹시미 'UP'
    '건강 이상설' 지민, 앙상한 몸매+깜짝 볼륨감 '반전 섹시美'
    [M+포토] 안현모, '비율까지 모델'
    [M+포토] 모모랜드 연우, '이제는 단발 여신'
    [M+포토] 유혜인, 미소가 매력 포인트
    "로맨틱 발리 여신"…윤세아, 상큼 미소+반전 각선미
    '원조 글래머' 나르샤, 절개 원피스+수트로 뽐낸 '탄탄 몸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