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연예

'라스' 이승우 입담폭발 "클럽, 시차적응에 도움된다"

  • 기사입력 2018.07.12 07:46:05   |   최종수정 2018.07.12 07:46:05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이승우 (사진 = 라디오스타 화면 캡쳐)

이승우 (사진 = 라디오스타 화면 캡쳐)

 

[엠스플뉴스] 이승우가 클럽과 관련된 자신의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105분 확대 편성된 '4년 후에 만나요 제발' 특집으로 까방권(까임 방지권) 획듹의 주인공 조현우-김영권-이용-이승우 네 명의 2018 월드컵 국가대표 축구전사들의 화려한 입담과 노래 실력이 공개됐다. 

 

이승우 (사진 = 라디오스타 화면 캡쳐)

이승우 (사진 = 라디오스타 화면 캡쳐)

 

이날 이승우는 "대표팀에서 분위기 메이커를 맡고 있다. 오늘 '라스'에서도 분위기 메이커가 되고 싶다"고 인사했다. 월드컵 후 근황에 대해 "8월 아시안게임 때문에 그때까진 한국에 있을 예정이다"라고 설명하자 MC들은 "이승우 선수 클럽에 갔다는 정보가 있다"고 물었다. 

 

당황한 이승우에 MC들은 "혹시 시차적응하는데 도움이 되냐"고 물었고 이승우는 웃음을 지으며 "도움이 된다. 2시까지 딱 놀고 가서 자면 되니까"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대표팀의 막내 '뽀시래기' 이승우는 이날 방송에서 클럽에 간 사연, 경기장에서 항의하다 퇴장당할 뻔한 사연, 해외 선수들의 텃세 등을 고백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승우는 "팬들이 응원해주면 선수로서는 너무 기쁘고 힘이 난다. 팬들이 있어야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 많이 찾아와 줘서 끝까지 응원해달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비하인드 컷이 이 정도' 이주연, 시선 고정시키는 뒤태

'복숭앗빛 각선미' 설리, 초미니 원피스로 뽐낸 인형 몸매

'러블리 섬머걸' 트와이스 사나, 오프숄더 입고 '미모 폭발'

"명품 보디라인"…클라라, 초근접 셀카도 '섹시 본색'

'큐티+섹시' 블랙핑크 제니, 고양이상 미녀의 정석

'강렬 레드립' 모모, 성숙해진 미모 '여성미 물씬'

'러블리 썸머걸' 여자친구, 물오른 상큼美 "여름여름해"

"레깅스 여신"…손나은, 저장을 부르는 청순 미모

"이따 봐" 트와이스 나연, 과감 수영복 패션 '잘록 허리라인'

'패왕색의 섬머룩' 현아, 핫팬츠+민소매도 남다른 몸매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68.0%
스웨덴전 0-1 패배, 가장 큰 문제점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