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연예

女아이돌에 "술 따라라" 방송한 ‘짠내투어’ 법정제재 의결

짠내투어

짠내투어

 

[엠스플뉴스] tvN '짠내투어'가 양성평등 규정 위반으로 징계를 받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 10일 회의를 연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방송소위원회는 tvN '짠내투어'의 8월 18일, 8월 22일, 8월 25일 방송분을 심의했다. 

 

이날 심의한 방송분에서 승리는 "세정 씨가 '짠내투어' 오셨으니까... 지금 남자가 5명 있습니다. 그 사람의 위치, 인지도 그런 거 다 집어치우고 그 사람의 성향과 스타일만 봤을 때"라며 세정에게 술 따르기를 권유했다.

 

짠내투어

짠내투어

 

승리는 "남자 다섯 분은 앞의 잔을 다 비워주시고요. 요고(맥주)를 세정 씨가 갖고 있다가 남자 다섯 분이 눈을 감고 있으면"이라며 방법을 직접 알려줬다. 

 

박명수, 허경환, 조세호, 정준영, 승리 5명의 남자 가운데 호감이 가는 사람에게 맥주를 따르라고 한 것. 세정은 난감한 눈치로 맥주를 받아든 후 "이게 뭐야!"라고 말했다. 결국 세정은 호감인 남성과 별로였던 남성의 잔을 채웠다. 

 

방송소위는 이날 방송이 '방송심의에 관한 규정' 제 27조(품위 유지) 제 5호, 제 30조(양성평등) 제 4항을 위반했다고 판단, tvN과 OtvN에 '경고', XtnN은 '해당 방송 프로그램의 관계자에 대한 징계를 전체회의에 건의하기로 의결했다. 

 

방송소위는 "tvN의 경우 제 5기 위원회 출범 이후 양성평등 관련 심의 규정을 반복 위반하고 있으며 XtvN, OtvN은 이 같은 내용을 청소년시청보호시간대에 방송하며 법정제재가 불가피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방송사 자체 심의에서도 해당 내용이 성희롱으로 비칠 수 있음을 지적당했음에도 그대로 방송한 점, 사회 전 분야에서 양성평등 이념 실현을 위한 노력이 진행되고 있음에도 프로그램 제작진의 성평등 감수성 부재로 시청자의 윤리적 감정과 정서를 해했다"고 말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꽃보다 예뻐" 나연, 여친짤 대방출 '청순+러블리'

"탱구 선배님" 태연, 유리 대기실 응원 '12년차 특급 우정'

'이 분위기 유지 부탁해' 우주소녀, 눈빛 자체가 시크미 (영상)

'깜짝 선물' 프로미스나인, 강렬한 레드 컬러의 'LOVE BOMB' (영상)

'99년생 핫루키' 치어리더 박현영, 파란피의 베이글녀

"모로코에서의 생일"수지, 오늘(10일) 생일 맞아 '애교 꽃받침'

"매력 한 가득"…드림캐쳐, '커튼톡' 17금으로 만든 섹시 본능 (포토)

"막내의 성숙미"…에이핑크 오하영, 학다리 각선미

"독보적인 아우라"…블랙핑크 제니, 프랑스 접수한 비주얼

'운동복도 퍼펙트' 김사랑, 민소매+레깅스로 뽐낸 '완벽 뒤태'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93.8%
2018 MLB 포스트시즌, 월드시리즈 우승을 차지할 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