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6.19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축구

西 매체 "대한민국 결승골, 이강인-최준 대작 나왔다"

  • 기사입력 2019.06.12 09:34:02   |   최종수정 2019.06.12 09:38:1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이강인(사진=대한축구협회) 이강인(사진=대한축구협회)

 

[엠스플뉴스]

 

스페인 매체가 대한민국 대표팀의 결승골을 '대작'으로 칭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20세 이하(U-20) 대표팀은 12일(한국시간) 폴란드의 루블린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콰도르와의 2019 국제축구연맹(FIFA) 폴란드 U-20 월드컵 4강전에서 1-0으로 승리를 거뒀다.

 

이강인과 최준의 합작 플레이가 돋보인 결승골이었다. 이강인은 전반 39분 중원 왼쪽에서 얻어낸 프리킥 키커로 나섰다. 최준과 눈짓을 교환한 이강인은 상대의 허를 찌르는 기습적인 패스를 찔러줬다. 골문으로 빠르게 쇄도한 최준은 오른발 다이렉트 슈팅으로 골망을 갈라 감각적인 득점에 성공했다.

 

스페인 매체 '아스' 역시 이 득점 장면에 주목했다. 매체는 "대한민국이 U-20 월드컵에서 뛸 때마다 이강인은 진주와도 같은 기억을 남기고 있다"면서 "발렌시아의 천재 미드필더는 최준과 함께 대작을 만들었다. 에콰도르는 이 골에 무너졌다"고 보도했다.

 

이어 "보통은 중원에서 뛰는 이강인은 이날 경기 평소보다 더 전방에 배치됐다. 성향으로 인해 중원에서 뛰는 경향이 더 많긴 했지만 이강인은 다른 사람들이 상상하지 못하는 플레이를 펼쳤다"고 극찬했다.

 

마지막으로 매체는 "대한민국의 세트피스에는 항상 흰 옷의 10번 선수가 서 있었다. 그리고 모든 전술에서 위협적으로 활약했다"면서 이강인에게 엄지를 치켜세웠다.

 

한편, FIFA 주관 대회 중 한국 남자 축구 역사상 첫 결승행에 성공한 정정용호는 오는 16일 새벽 1시 우크라이나와 우승을 놓고 단판 승부를 벌인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 잘봤어요 2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청량美 폭발'…치어리더 김한나, 섹시+발랄 바캉스룩
    "구릿빛 탄탄 몸매" 조현영, 탄력 넘치는 비키니 자태
    [M+포토] '파격 코스프레' 베리굿 조현, '취재진 집중 셔터'
    [M+포토] 체리블렛 유주, '팬들에 손인사'
    "강렬한 변신" 레드벨벳 웬디, 몽환美 머금은 비주얼 '컴백 기대감 ..
    [M+포토] 전소미, '전매특허 비타민 소미 등장'
    [M+포토] 의미 있는 행사에 참석한 류현진-배지현 부부
    [M+포토] 우주소녀 보나, '섹시한 눈빛'
    [M+포토] 프로미스나인 백지헌, '더욱 성숙해진 모습'
    선미, 포즈가 더 과감한 비키니 자태 '완벽 애플힙+각선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