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이적시장 마감' 맨유, 센터백 영입은 없었다

조세 무리뉴 감독·필 존스(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조세 무리뉴 감독·필 존스(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숱한 이적설을 뿌렸지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 조세 무리뉴 감독이 원했던 영입은 이뤄지지 않았다.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잉글리쉬 프리미어리그(EPL) 이적시장이 8월 10일 새벽 1시(이하 한국시각) 막을 내렸다. 각 구단이 다가올 새 시즌 보강에 열을 올렸지만 유독 맨유의 여름은 우울했다.

 

무리뉴 감독은 센터백 보강을 원했지만 눈에 띄는 영입은 미드필더 프레드가 유일했다. 토비 알데르베이럴트(29, 토트넘), 해리 매과이어(25, 레스터 시티), 제롬 보아텡(29, 바이에른 뮌헨), 예리 미나(23, 에버턴) 등 다양한 선수와 연결됐다. 그러나 끝내 한 선수도 영입하지 못하며 기존 수비 자원들로 시즌을 꾸리게 됐다.

 

2017/18 시즌 맨유는 28실점으로 EPL 최소 실점 2위에 올랐지만 수비진의 안정감은 떨어진다는 평가를 받았다. '무리뉴 3년차' 맨유는 8월 11일 새벽 4시 레스터 시티와 프리미어리그 개막전을 가진다.

 

도상현 기자 dosh10@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상큼한 이목구비' 아이린, 반박 불가 女 그룹 원톱 비주얼

모모랜드, 필리핀 권투 영웅 파퀴아오 만났다 'BAAM'

'독보적인 패왕색' 현아, 미니스커트 '바비인형 각선미'

"어떤 순간에도 빛난다" 수지, 클래스가 다른 '명품 미모'

"전에 없던 성숙美" 예리, 막내미 벗어던진 여신 미모

'꽃같은 미모' 트와이스 모모, 장미꽃보다 붉은 레드립

;얼굴천재' 아이린, 저장을 부르는 현실여친짤 '2D 미모'

'싱크로율 100%' 걸스데이 혜리, 순백의 줄리엣

"역시 낭디다스" 손나은, 레깅스+양갈래 머리 '근황 신고'

"오무지 아니고 나무지" 엄지, 베이비 그루트로 변신?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96.4%
김학범호의 와일드카드 황의조 발탁, 여러분의 생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