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배트플립 보복? 바티스타, 첫 타석부터 '몸 맞는 공'(영상)


[엠스플뉴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토론토 블루제이스간의 감정 싸움이 이틀째 이어지는 모양새다.

 

애틀랜타 선발 훌리오 테헤란은 5월 19일(이하 한국시간) 선트러스트 파크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1회 초 1사 후 등장한 호세 바티스타에게 96마일(약 154km/h)짜리 패스트볼을 던져 바티스타의 왼쪽 허벅지 부위를 맞혔다. 

 

몸 맞는 공 이후 구심은 즉시 양 팀 벤치에 경고 조치를 내렸다.

 

양 팀간의 신경전은 전날 경기서 시작됐다. 애틀랜타 투수 제이슨 모트와 토론토 외야수 케빈 필라간의 언쟁으로 시작된 양 팀간의 감정싸움은 이후 바티스타의 배트 플립으로 양 팀간의 벤치클리어링이 발생하면서 극에 달했다.

 

다음날 필라는 모트에게 동성애 혐오 발언을 한 것으로 드러나 구단 자체 징계로 2경기 출전 정지를 받았다. 필라는 본인 SNS에 "그런 단어는 야구는 물론이고 어떤 종목이나 사회에서도 사용해선 안된다"고 사과했다.

 

19일 경기 첫 타석부터 몸에 맞는 볼을 당한 호세 바티스타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19일 경기 첫 타석부터 몸에 맞는 볼을 당한 호세 바티스타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박정수 기자 pjs12270@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컴백 D-8' 설현, 물 오른 여신 비주얼 '기대감 UP'

'명불허전 패왕색' 현아, 파격 란제리 의상

'핫팬츠 여신' 경리, 늘씬+매끈 각선미 공개

'국보급 각선미' 현아, 초미니 원피스로 '섹시미 UP'

[M+CAR] 레이싱모델 한지우 '아리따운 미모'

'긴머리유' 아이유, 상큼+새초롬 '청순 미녀'

AOA 민아, 컴백 앞두고 단발 여신 등극

'극강의 청순美' 수지, 이국적인 분위기 물씬

'이 미모 국보급' 손나은, 日 거리 가득 채운 '꽃미모'

'현실 여친짤' 치어리더 서현숙, KBO 대세다운 상큼 미모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65.0%
현 시점, 최고의 국내 걸그룹은 누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