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영상
  • 갤러리
  • 핫이슈
  • 코리안리거
  • 랭킹
  • LIVE
  • 카툰
  • 칼럼&웹진
  • 베이스볼+
  • POLL
  • 더보기

엠스플 뉴스 : Sports & Entertainment

 

MLB

배트플립 보복? 바티스타, 첫 타석부터 '몸 맞는 공'(영상)

  • 기사입력 2017.05.19 10:51:22   |   최종수정 2017.05.19 13:59:00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엠스플뉴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토론토 블루제이스간의 감정 싸움이 이틀째 이어지는 모양새다.

 

애틀랜타 선발 훌리오 테헤란은 5월 19일(이하 한국시간) 선트러스트 파크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1회 초 1사 후 등장한 호세 바티스타에게 96마일(약 154km/h)짜리 패스트볼을 던져 바티스타의 왼쪽 허벅지 부위를 맞혔다. 

 

몸 맞는 공 이후 구심은 즉시 양 팀 벤치에 경고 조치를 내렸다.

 

양 팀간의 신경전은 전날 경기서 시작됐다. 애틀랜타 투수 제이슨 모트와 토론토 외야수 케빈 필라간의 언쟁으로 시작된 양 팀간의 감정싸움은 이후 바티스타의 배트 플립으로 양 팀간의 벤치클리어링이 발생하면서 극에 달했다.

 

다음날 필라는 모트에게 동성애 혐오 발언을 한 것으로 드러나 구단 자체 징계로 2경기 출전 정지를 받았다. 필라는 본인 SNS에 "그런 단어는 야구는 물론이고 어떤 종목이나 사회에서도 사용해선 안된다"고 사과했다.

 

19일 경기 첫 타석부터 몸에 맞는 볼을 당한 호세 바티스타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19일 경기 첫 타석부터 몸에 맞는 볼을 당한 호세 바티스타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박정수 기자 pjs12270@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레이싱모델 한채이, 승무원 출신의 8등신 미녀

레이싱 모델 박지은, '청순-섹시녀'의 '무한 매력'

'승리 요정' 최미진, 섹시 산타로 깜짝 변식

치어리더 안지현, 강추위 뚫는 '깜찍 미모'

'단발 여신' 서현숙, 가죽치마로 뽐낸 남다른 섹시미

'겨울에도 맑음' 김맑음, 핫팬츠로 뽐낸 탄탄 바디라인

치어리더 김한나, '팬심 저격' 미녀 궁서로 변신

레이싱모델 한가은, 과감한 포즈+의상 '섹시미 UP'

'육상 여신' 슈미트, 레깅스 완벽 소화한 8등신 몸매

치어팀장 이미래, 1위팀 그린 엔젤스의 에이스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38.7%
엠스플 최고의 미녀 아나운서는? 제2탄 리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