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황재균, 앨버커키전 2타수 무안타 1볼넷…타율 .283

 황재균(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황재균(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황재균(새크라멘토 리버캣츠)이 2경기 연속 출루 행진을 달렸다.

 

황재균은 6월 19일(이하 한국시간) 새크라멘토 레일리 필드에서 열린 앨버키키 아이오톱스(콜로라도 로키스 산하 트리플A)와의 홈경기서 6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무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전날 앨버키키전서 1볼넷 1타점을 기록, 40타점 고지에 올랐던 황재균은 이날 볼넷 출루에 성공하며 2경기 연속 출루 경기를 해냈다. 그러나 안타 생산을 재개하지 못하며, 4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을 지켰다. 

 

트리플A 시즌 타율은 종전 .285에서 .283으로 소폭 하락했다.

 

2회 말 무사 1, 2루에 앨버키키 선발 타일러 앤더슨을 만난 황재균은 6구 승부 끝에 앤더슨의 낮은 공을 골라내 볼넷으로 출루했다. 무사 만루 기회를 맞은 새크라멘토는 후속타자 후니엘 쿠에레쿠토의 희생플라이로 선취점을 올렸다. 다만 이후 황재균은 후속타 불발로 홈을 밟진 못했다.

 

4회 말엔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난 황재균은 6회 말 2사 1, 2루에 우완 불펜 맷 플레머와 상대했다. 초구와 2구에 방망이를 헛돌린 황재균은 낮은 변화구를 잘 참아내며 승부를 풀카운트까지 몰고 갔다. 이후 황재균은 6구째를 공략해 좌익수 방면으로 좋은 타구를 날렸지만, 결과는 좌익수 뜬공에 그쳤다.

 

이후 더는 황재균에게 타석기회가 돌아오지 않았다.

 

한편, 새크라멘토는 앨버키키에 1-0 진땀승을 거뒀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1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예쁜애 옆에 예쁜애' 아이린X슬기, 올바른 투샷

"D-5" 설현, 핫핑크 슈트 자태 '물오른 성숙美'

"말괄량이 LISA"…블랙핑크 리사, 청순미 가득한 유쾌한 일상

'발리의 여신' 서현, 이기적인 각선미+미모 '우아美'

'컴백 D-8' 설현, 물 오른 여신 비주얼 '기대감 UP'

'명불허전 패왕색' 현아, 파격 란제리 의상

'핫팬츠 여신' 경리, 늘씬+매끈 각선미 공개

'국보급 각선미' 현아, 초미니 원피스로 '섹시미 UP'

[M+CAR] 레이싱모델 한지우 '아리따운 미모'

'긴머리유' 아이유, 상큼+새초롬 '청순 미녀'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77.1%
현 시점, 최고의 국내 걸그룹은 누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