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로버츠 감독 "커쇼 호투, 이보다 더 좋을 수 없다"

클레이튼 커쇼(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클레이튼 커쇼(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데이브 로버츠 LA 다저스 감독은 클레이튼 커쇼의 호투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다저스는 4월 16일(이하 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경기에서 클레이튼 커쇼의 호투와 타선의 집중력을 앞세워 7-2로 승리했다.

 

에이스의 공이 컸다. 커쇼는 애리조나 타선을 7이닝 동안 2피안타 1실점 12탈삼진으로 틀어막고 시즌 첫 승을 챙겼다. 사사구는 하나도 없었다.

 

다저스는 이날 승리로 시즌 3연패를 탈출했다. 동시에 정규시즌 애리조나전 11연패도 벗어났다.

 

로버츠 감독은 이날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커쇼의 투구에 대해 “필요할 때마다 슬라이더 각을 조절하며 던졌다. 홈 플레이트 양쪽을 잘 활용했다”고 평했다.

 

오스틴 반스의 리드도 호평한 로버츠 감독은 “커쇼와 호흡도 잘 맞았다”며 포수의 공도 덧붙였다.

 

이어 “커쇼의 호투가 필요했는데 그는 12탈삼진 무사사구 경기를 펼쳤다. 이보다 더 좋을 수 없다”고 하며 에이스의 호투에 반색했다.

 

 

글 정리 :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현장 취재 : 이지영 통신원 jamie270.photo@gmail.com


#메이저리그 최신영상은 '엠스플뉴스'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만개한 꽃미모' 수지, 무더위 날리는 여신의 '과즙美'

[M+포토] 레드카펫 쇼에 참석한 벌랜더와 케이트 업튼

[Car&Girl] 레이싱모델 최하니 '폭염 속 물오른 미모'

'비하인드 컷이 이 정도' 이주연, 시선 고정시키는 뒤태

'복숭앗빛 각선미' 설리, 초미니 원피스로 뽐낸 인형 몸매

'러블리 섬머걸' 트와이스 사나, 오프숄더 입고 '미모 폭발'

"명품 보디라인"…클라라, 초근접 셀카도 '섹시 본색'

'큐티+섹시' 블랙핑크 제니, 고양이상 미녀의 정석

'강렬 레드립' 모모, 성숙해진 미모 '여성미 물씬'

'러블리 썸머걸' 여자친구, 물오른 상큼美 "여름여름해"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61.0%
2018 시즌 프로야구 5강에 들어갈 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