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MLB.com "다저스, ML 선발진 2위…류현진 4선발 예상"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LA 다저스가 메이저리그 전체 선발진 중 2위로 평가받았다.

 

MLB.com은 12월 6일(이하 한국시간) 메이저리그에서 강한 선발진을 보유한 10개 구단을 선정해 순위를 매겼다.

 

다저스는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에 이은 2위에 올랐다. MLB.com은 2019시즌 다저스 선발진 순서를 클레이튼 커쇼, 워커 뷸러, 리치 힐, 류현진, 알렉스 우드로 예상했다.

 

매체는 “커쇼와의 재계약은 예견된 일이었고 뷸러는 사이영상 수상에 도전할 준비가 된 선수”라고 호평했다. 이어 “다저스는 필요에 따라 로테이션을 조정할 수 있다”며 선발 자원도 풍족하다고 설명했다.

 

 

 

 

류현진은 4선발로 시즌을 시작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류현진은 2018시즌 5월 사타구니 부상으로 전열에서 이탈했다. 하지만 복귀 후 9경기에서 4승 3패 평균자책 1.88을 기록, 팀의 월드시리즈 진출에 크게 공헌했다.

 

시즌 후 퀄리파잉 오퍼를 수락한 류현진은 내년 시즌 1790만 달러를 받고 FA 재수를 노린다.

 

한편, 지난 5일 패트릭 코빈을 영입한 워싱턴 내셔널스는 선발진 3위에 위치했고 휴스턴 애스트로스, 보스턴 레드삭스가 뒤를 이었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소녀시대 태연, 봄이 오고 있음을 알리는 '청초한 비주얼'

[오·아] "더 예뻐졌네"…성소, 물오른 미모 공개 '섹시미UP'

[M+포토] 아이즈원 민주, 미소에 심쿵

[M+포토] 이성경, '8등신 비율'

[M+포토] '대형막내' 유나, "ITZY로 인사드립니다"

[M+포토] 아이즈원 김채원, '졸업 소감은? 시원섭섭해요'

[M+포토] 트와이스 쯔위·채영, '안녕 급식단'

"레드 핫팬츠" 제니, 완벽 각선미 '바비인형 몸매'

[M+포토] '열일하는 미모' 하니, "잘 다녀올게요!"

[M+포토] '손인사' 유리, "중국 마카오로 출발!"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93.4%
2019년 가장 기대되는 MLB 코리안리거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