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5.27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복귀 확정' 류현진, 21일 밀워키전 선발…커쇼는 22일

  • 기사입력 2019.04.19 08:28:58   |   최종수정 2019.04.19 08:28:59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 2019 MLB 생중계-최신영상, 엠스플뉴스-앱에서 확인하세요.

 

[엠스플뉴스]

 

류현진(32·LA 다저스)이 21일 밀워키 브루어스 원정에서 복귀전을 치른다.

 

MLB.com 다저스 담당 켄 거닉은 19일(한국시간) “오는 21일 경기에 류현진, 22일에는 클레이튼 커쇼가 선발로 나설 것”이라고 보도했다.

 

류현진은 지난 9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전에서 왼쪽 사타구니에 통증을 느끼고 1.2이닝 만에 교체됐다. 지난 시즌 같은 부위 부상으로 약 3달을 결장했기에 불안감이 커졌다.

 

다행히 심각한 부상은 아니었다. 류현진은 지난 16일 40개의 불펜피칭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로버츠 감독은 “류현진이 재활 등판을 생략할 것”이라며 류현진의 몸 상태에 이상이 없다고 전했다.

 

 

 

 

당초 다저스는 20일 로스 스트리플링, 21일 커쇼, 22일 마에다 겐타를 선발로 내세울 계획이었다. 하지만 류현진이 21일 등판하면서 커쇼는 등판일이 하루 밀렸다.

 

한편, 거닉은 이날 선발 등판하는 훌리오 유리아스에 대해 “19일 경기를 소화한 후 불펜으로 내려갈 것”이라고 전했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 잘봤어요 4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안젤리나 다닐로바, '톱모델의 브이'
    '라이징 스타' 치어리더 박현영, 남성잡지 커버 공개 '新베이글녀'
    [M+포토] 수지, '깨끗한 피부에 감탄'
    [M+포토] 선미, '여성미 물씬'
    [오·아] (여자)아이들 수진, 파격 홀터넥 의상 '新 패왕색 등장'
    [M+포토] 체리블렛 유주, '탄탄한 보디라인에 눈길'
    치어리더 안지현, 상큼+발랄 멜빵 패션 '팬심 저격'
    '여고생 치어리더' 하지원, 졸업 사진 촬영중 풋풋+러블리 미모
    [M+포토] '깜찍한 인사' 미주...러브리즈 컴백!
    "반전의 섹시美" 블랙핑크 제니, 시스루 드레스로 뽐낸 'HOT바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