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영상
  • 갤러리
  • 핫이슈
  • 코리안리거
  • 랭킹
  • LIVE
  • 카툰
  • 칼럼&웹진
  • 베이스볼+
  • POLL
  • 더보기

엠스플 뉴스 : Sports & Entertainment

 

KBO

[엠스플 준PO] 4차전 '우천 취소', 13일 선발투수 린드블럼-최금강

  • 기사입력 2017.10.12 17:59:49   |   최종수정 2017.10.12 18:02:46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비 내리는 마산구장(사진=엠스플뉴스 전수은 기자) 비 내리는 마산구장(사진=엠스플뉴스 전수은 기자)

 

[엠스플뉴스]

 

롯데 자이언츠와 NC 다이노스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이 우천으로 취소됐다. 이 경기는 10월 13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다시 치러진다.

 

12일 예정됐던 롯데와 NC의 경기가 하루 뒤로 연기됐다. 오전부터 내린 빗방울이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았기 때문. 이날 경기운영위원을 맡은 임채섭 위원은 17시 30분을 기점으로 우천 연기를 결정했다. NC 김경문 감독은 "이런 날씨엔 경기하는 사람도 힘들고, 보는 사람도 피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일정이 미뤄지면서 양 팀 전략에도 변화가 생겼다. 먼저 선발 투수가 교체됐다. NC는 최금강을, 롯데는 애초 예고된 박세웅 대신 조시 린드블럼으로 내세웠다. 롯데엔 악재도 발생했다. 좌익수 김문호가 오른쪽 옆구리 부상으로 전력에서 이탈한 것. 김문호의 빈 자리는 박헌도가 메꿀 예정이다. 

 

플레이오프 진출에 1승만을 남겨둔 NC와 선발투수 교체를 선택한 롯데의 승부는 13일 마산구장에서 펼쳐진다. 

 

전수은 기자 gurajeny@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육상 여신' 슈미트, 레깅스 완벽 소화한 8등신 몸매

치어팀장 이미래, 1위팀 그린 엔젤스의 에이스

'쉬를레 새여친' 안나 세리포바, 모델 출신의 섹시 미녀

라운드걸 스카일라, 미스맥심 출신 '육감 몸매녀'

'월드컵 홍보대사' 빅토리아 로피레바, 러 국대 미모

'호날두 여친' 조지나, 발롱도르 빛낸 무결점 미모

피트니스 허고니, 세계를 홀린 '명품 바디'

'유부녀' 케이트 업튼, 파격 화보 속 남다른 볼륨감

레이싱 모델 한지우, 청순미 돋보이는 '하의실종 패션'

머슬퀸 최설화, 발레복으로 뽐낸 '시크·섹시'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37.7%
엠스플 최고의 미녀 아나운서는? 제2탄 리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