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4.24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우완 불펜' PHI 로버트슨, 팔꿈치 통증으로 IL행

  • 기사입력 2019.04.16 08:14:37   |   최종수정 2019.04.16 08:14:37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데이빗 로버트슨(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데이빗 로버트슨(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 2019 MLB 생중계-최신영상, 엠스플뉴스-앱에서 확인하세요.

 

[엠스플뉴스]

 

데이빗 로버트슨(34·필라델피아 필리스)이 팔꿈치 통증으로 이탈한다.

 

MLB.com은 16일(한국시간) “로버트슨이 오른쪽 팔꿈치 염증으로 10일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로버트슨은 오는 17일 MRI 정밀 검진을 받을 계획이다.

 

로버트슨은 올 시즌을 앞두고 필라델피아와 2년 2300만 달러 계약을 체결했다. 2021년 1200만 달러 팀 옵션이 포함된 계약이다.

 

시즌 첫 세 경기 2이닝 5피안타 1피홈런 4실점 난조를 겪은 로버트슨은 최근 4경기에서는 4.2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하지만 지난 15일 마이애미 말린스전에서 2이닝을 투구한 후 팔꿈치 통증을 호소했다. 로버트슨은 지난 12시즌 동안 한 번도 팔 부상을 당한 경험이 없다.

 

한편, 필라델피아는 로버트슨을 대신해 드류 앤더슨을 트리플A에서 콜업했다. 앤더슨은 올 시즌 트리플A 1경기에 선발로 나와 4이닝 8피안타 4실점을 기록했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찬란한 미모' 한고은, 노출 패션도 우아하게 '고혹美 물씬'
    "섹시 큐티의 정석"…치어리더 김한나, 맥심 표지 공개
    '레전드 갱신' 송혜교, 급이 다른 고혹美 '역대급 미모+각선미'
    "은근한 섹시미"…치어리더 안지현, 시스루 스커트 '완벽 비율'
    블랙핑크 제니, 바디슈트+탱크탑 파격 의상 '섹시미UP'
    [M+포토] 서현숙, '이번에는 큰 하트'
    [M+포토] 아이즈원 장원영, '천상 연예인'
    치어리더 김연정, 굴욕없는 전신 수영복샷 '잘록 허리+각선미'
    "컴백 D-4"…트와이스, 신곡 공개 앞두고 '비주얼 대잔치'
    [M+포토] 아이즈원 김채원, '쇼!챔' MC로 맹활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