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영상
  • 갤러리
  • 핫이슈
  • 코리안리거
  • 랭킹
  • LIVE
  • 카툰
  • 칼럼&웹진
  • 베이스볼+
  • POLL
  • 더보기

엠스플 뉴스 : Sports & Entertainment

 

MLB

로버츠 감독 "당장 류현진에 완벽을 바라는건 불공평"

  • 기사입력 2017.04.19 18:10:08   |   최종수정 2017.04.19 17:54:20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류현진(우)에게 격려를 보내는 데이브 로버츠 감독(좌)(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류현진(우)에게 격려를 보내는 데이브 로버츠 감독(좌)(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LA 다저스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지난 2년간 부상에 신음한 류현진에게 완벽한 투구를 기대하는 것은 불공평하다는 의견을 밝혔다.

 

류현진은 4월 19일(이하 한국시간)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을 던져 7피안타 2볼넷 3피홈런 7탈삼진 4실점으로 패전을 안았다. 올 시즌 최다 이닝(6이닝)과 투구수(97)을 기록하는 등 고무적인 면모도 보였지만, 실투가 홈런으로 연결된 점은 아쉬움으로 남았다.

 

 

하지만, 로버츠 감독은 류현진을 감싸 안았다. 경기가 끝난 후 기자 회견장을 찾은 로버츠 감독은 류현진이 연이은 패전으로 자신감을 잃지 않을까 걱정이라는 말에 “그렇지 않다”고 단호하게 고개를 저었다. 

 

이어 로버츠 감독은 “류현진은 현재 좋았던 상태로 돌아가는 과정에 있다. 당장 류현진에게 완벽한 투구를 기대하는 것은 다소 무리가 있다”며 “몸상태가 완전히 올라오면 충분히 타자를 상대할 수 있을 것”이라며 류현진의 반등에 대한 기대감을 표시했다.

 

한편, 류현진은 25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를 상대로 선발 등판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2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레이싱 모델 박지은, '청순-섹시녀'의 '무한 매력'

'승리 요정' 최미진, 섹시 산타로 깜짝 변식

치어리더 안지현, 강추위 뚫는 '깜찍 미모'

'단발 여신' 서현숙, 가죽치마로 뽐낸 남다른 섹시미

'겨울에도 맑음' 김맑음, 핫팬츠로 뽐낸 탄탄 바디라인

치어리더 김한나, '팬심 저격' 미녀 궁서로 변신

레이싱모델 한가은, 과감한 포즈+의상 '섹시미 UP'

'육상 여신' 슈미트, 레깅스 완벽 소화한 8등신 몸매

치어팀장 이미래, 1위팀 그린 엔젤스의 에이스

'쉬를레 새여친' 안나 세리포바, 모델 출신의 섹시 미녀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38.6%
엠스플 최고의 미녀 아나운서는? 제2탄 리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