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미 언론 "강정호 실전 감각, 단기간 개선 안 될 것" 혹평

강정호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강정호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엠스플뉴스]

 

윈터리그 도중 방출된 강정호에게 피츠버그 언론이 실망감을 드러냈다.

 

'파이어리츠 브레이크다운'은 11월 29일(이하 한국시간) 메이저리그 오프시즌 움직임을 다룬 기사를 통해 강정호의 소식을 전했다.

 

강정호는 실전 감각 회복을 위해 피츠버그 구단의 도움을 받아 아길라스 시바에나스 소속으로 도미니카 윈터리그서 뛰게 됐다. 그러나 24경기서 타율 .143(84타수 12안타) 1홈런의 저조한 성적 끝에 25일 방출 통보를 받았다,

 

이 언론은 '강정호가 팀에 언제 돌아올지 알 수 없기 때문에, 자유계약선수 시장서 내야수를 잘 찾아봐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라이브 피칭을 약 1년간 경험하지 못한 강정호가 실전에서 생산성이 낮은 게 당연할 수 있다. 하지만, 이렇게 애를 먹었다고 그의 상황이 단기간에 개선되는 것은 아니다'라고 꼬집으며, 3루수 자원의 영입 주장에 무게를 실었다.

 

피츠버그 지역 언론 '피츠버그 포스트-가제트' 역시 '강정호의 겨울 야구가 그의 뜻대로 되지 않은 채 조기에 마감했다'고 했다.

 

한편, 강정호는 에이전트와 상의 후 귀국 일정을 확정할 예정이다.

 

박정수 기자 pjs12270@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수수해서 더 예쁜' 윤아, 린넨 원피스로 여름 공항 패션 완성

(여자) 아이들 우기, 스포티한 테니스 소녀로 변신 '러블리'

'만개한 꽃미모' 수지, 무더위 날리는 여신의 '과즙美'

[M+포토] 레드카펫 쇼에 참석한 벌랜더와 케이트 업튼

[Car&Girl] 레이싱모델 최하니 '폭염 속 물오른 미모'

'비하인드 컷이 이 정도' 이주연, 시선 고정시키는 뒤태

'복숭앗빛 각선미' 설리, 초미니 원피스로 뽐낸 인형 몸매

'러블리 섬머걸' 트와이스 사나, 오프숄더 입고 '미모 폭발'

"명품 보디라인"…클라라, 초근접 셀카도 '섹시 본색'

'큐티+섹시' 블랙핑크 제니, 고양이상 미녀의 정석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61.4%
2018 시즌 프로야구 5강에 들어갈 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