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MLB.com "오승환, 커맨드 되찾을 새 팀 필요"

오승환(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오승환(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돌부처’ 오승환(36)이 MLB.com이 선정한 ‘반등 후보’로 분류돼 관심을 모았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1월 12일(이하 한국시간) FA 시장에 남아있는 20명의 불펜 투수를 ‘검증된 마무리’ ‘준수한 셋업맨’ ‘훌륭하지만 뭔가 부족한 선수’ ‘반등 후보’ ‘손볼 데가 많은’ 등 5가지 부류로 구분했다.

 

이 매체는 오승환을 타일러 클리파드, 세르지오 로모, 우에하라 고지, 프란시스코 리리아노, 프란시스코 로드리게스, 조 블랜튼, 제이슨 그릴리, 휴스턴 스트리트와 함께 4번째 그룹인 ‘반등 후보’로 선정했다. 한때 정상급 활약을 펼쳤으나 최근 기대에 못 미친 선수들이다.

 

MLB.com은 이 그룹에 대해 “누구도 불펜에 큰 도움이 되진 않을 것”이라고 평가했고, 오승환에 대해선 “‘파이널 보스’는 2년 차에 뒷걸음질 쳤다”며 데뷔 첫해보다 나빠진 2년 차 성적을 지적했다.

 

이어 “오승환의 스터프는 여전하다. 때문에 그는 커맨드를 되찾을 수 있는 새로운 팀이 필요한 상태”라며 오승환의 제구력 회복이 반등 열쇠가 될 것이라고 봤다.

 

 

한편, 지난해 오승환은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소속으로 1승 6패 20세이브 평균자책 4.10을 기록했다. 데뷔 첫해에 6승 3패 평균자책 1.92의 훌륭한 성적을 거뒀다는 점을 고려하면, 2년 차에 어려움을 겪었다는데 이견이 여지는 없다.

 

하지만, 메이저리그에서 2년간 평균자책 2.85의 준수한 성적을 거둔 만큼, 현지에선 여전히 오승환을 반등 가능성이 있는 후보로 분류하고 있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수수해서 더 예쁜' 윤아, 린넨 원피스로 여름 공항 패션 완성

(여자) 아이들 우기, 스포티한 테니스 소녀로 변신 '러블리'

'만개한 꽃미모' 수지, 무더위 날리는 여신의 '과즙美'

[M+포토] 레드카펫 쇼에 참석한 벌랜더와 케이트 업튼

[Car&Girl] 레이싱모델 최하니 '폭염 속 물오른 미모'

'비하인드 컷이 이 정도' 이주연, 시선 고정시키는 뒤태

'복숭앗빛 각선미' 설리, 초미니 원피스로 뽐낸 인형 몸매

'러블리 섬머걸' 트와이스 사나, 오프숄더 입고 '미모 폭발'

"명품 보디라인"…클라라, 초근접 셀카도 '섹시 본색'

'큐티+섹시' 블랙핑크 제니, 고양이상 미녀의 정석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61.4%
2018 시즌 프로야구 5강에 들어갈 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