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美 매체 "강정호, 빅리그 복귀 못할 것" 예상

 강정호(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강정호(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강정호(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빅리그 복귀 전망이 더욱 어두워지고 있다.

 

미국 ‘USA 투데이’는 2월 11일(이하 한국시간) 스프링캠프 시작을 앞둔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팀들의 전력을 분석했다. 그리고 피츠버그의 2018시즌 전망에선 강정호의 빅리그 복귀를 부정적으로 예상했다.

 

‘USA 투데이’는 강정호에 대해 “그는 미국에 돌아오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며 “강정호는 2016년 고국인 한국에서 음주운전으로 체포된 뒤 비자 문제 탓에 2017시즌을 날렸다”고 설명했다. 강정호가 사실상 피츠버그 전력 구상에서 제외됐다고 본 것. 

 

그리고 이 매체는 게릿 콜(휴스턴) 트레이드를 통해 피츠버그에 입단한 콜린 모란이 3루수 데이비드 프리즈를 도울 것이라고 봤다. 

 

한편, 강정호는 지난해 윈터리그를 소화했던 도미니카 공화국에 1월 19일 재입국했다. 도미니카공화국 주재 미국 대사관으로부터 취업비자를 재신청하기 위해서다. 다만 아직 긍정적인 소식은 전해지지 않고 있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2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초대형 신인의 등장"…ITZY(있지), '쇼!챔' 데뷔한 날 [M+현장]

[M+포토] '귀엽게 뽀~' 추화정, "대만으로 향합니다"

"역시 완판녀" 손나은, 브라렛+트레이닝복 '완벽소화'

[M+포토] 워너비 아미, 강렬한 레드벨벳

"청순미가 다했다"…에이프릴 나은, 스쿨룩의 정석

[M+포토] '인사성 밝은' 설현, "잘 다녀오겠습니다!"

"반 뼘 핫팬츠" 현아, 운동화에도 빛난 탄탄+섹시 각선미

"군살 ZERO" 김사랑, 나이가 무색한 '늘씬 각선미+동안 미소'

소녀시대 태연, 봄이 오고 있음을 알리는 '청초한 비주얼'

[오·아] "더 예뻐졌네"…성소, 물오른 미모 공개 '섹시미UP'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90.9%
코리안몬스터 류현진의 2019 시즌 예상 승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