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토론토 포수 마일리 "오승환, 패스트볼 살아 움직인다"

오승환(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오승환(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오승환(35,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상승세를 함께한 포수 루크 마일리가 엄지를 치켜세웠다.

 

오승환은 5월 13일(이하 한국시간)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경기에 구원 등판해 1.1이닝을 1피안타 2탈삼진 무실점으로 막았다.

 

오승환의 이같은 활약 뒤에는 마일리의 조력이 있었다. 지난 12일 경기에서도 오승환이 1이닝 2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할 당시 포수는 마일리였다. 마일리는 연장 12회 말 끝내기 2점 홈런으로 팀에 5-3 승리를 선물하기도 했다.

 

 

이날 경기 전 현지 통신원과의 인터뷰에서 마일리는 “(오승환은) 실전 경험이 풍부해서 사인을 내는 대로 잘던진다”고 호평했다. 더불어 “패스트볼이 살아 움직이는 것 같다. 포심과 투심의 구위가 좋아졌다”며 최근 호투 요인을 분석했다.

 

투구동작에 대해서도 칭찬했다. 마일리는 “오승환은 투구동작이 현혹적이고 릴리스포인트까지 공을 숨기는 능력도 좋다”며 타자들이 상대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오승환의 장점에 대해 “잘 생겼다”며 농담을 건넨 마일리는 “영어 실력도 늘어서 소통이 잘 되는 점도 긍정적”이라고 밝혔다.

 

한편, 토론토는 이날 오승환의 호투에도 불구하고 보스턴에 2-5로 패했다.

 

 

글 정리 :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현장 취재 : 길성용 특파원 stevenkil2050@gmail.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상큼한 이목구비' 아이린, 반박 불가 女 그룹 원톱 비주얼

모모랜드, 필리핀 권투 영웅 파퀴아오 만났다 'BAAM'

'독보적인 패왕색' 현아, 미니스커트 '바비인형 각선미'

"어떤 순간에도 빛난다" 수지, 클래스가 다른 '명품 미모'

"전에 없던 성숙美" 예리, 막내미 벗어던진 여신 미모

'꽃같은 미모' 트와이스 모모, 장미꽃보다 붉은 레드립

;얼굴천재' 아이린, 저장을 부르는 현실여친짤 '2D 미모'

'싱크로율 100%' 걸스데이 혜리, 순백의 줄리엣

"역시 낭디다스" 손나은, 레깅스+양갈래 머리 '근황 신고'

"오무지 아니고 나무지" 엄지, 베이비 그루트로 변신?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96.4%
김학범호의 와일드카드 황의조 발탁, 여러분의 생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