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침묵 깬' 추신수, 휴스턴전 멀티히트…텍사스는 패배

추신수(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추신수(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추추 트레인' 추신수(35, 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12번째 멀티히트 경기를 해냈다.

 

추신수는 5월 14일(이하 한국시간) 미닛 메이드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원정경기에 2번 겸 우익수로 선발 출전, 4타수 2안타 2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239에서 .245로 좋아졌다.

 

전날 찰리 모튼의 호투에 묶여 무안타 3삼진 침묵을 지킨 추신수는 이날엔 멀티히트를 작성하며 하루 만에 침묵을 깼다.

 

 

첫 타석부터 안타가 터졌다. 1회 초 1사 주자 없이 휴스턴 선발 댈러스 카이클을 상대한 추신수는 2구째 높은 투심 패스트볼을 타격해 좌익수 방면 안타로 연결했다. 다만 후속타 불발로 득점은 없었다.

 

이후 두 타석엔 침묵을 지켰다. 3회엔 4구 승부 끝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고, 6회에도 카이클의 바깥쪽 낮은 슬라이더에 속아 헛스윙 삼진으로 고개를 숙였다.

 

네 번째 타석은 달랐다. 팀이 1-6으로 끌려가던 8회 2사 주자 없이 휴스턴 우완 불펜 헥터 론돈을 상대한 추신수는 2구째 몸쪽에 꽉 찬 시속 96.9마일 속구를 공략해 중전 안타를 만들어냈다. 다만 후속타 불발로 득점은 없었다.

 

한편, 텍사스는 휴스턴에 1-6으로 패했다.

 

텍사스 선발 맷 무어는 3이닝 3실점에 머무르며 시즌 5패(1승)를 기록했다. 카를로스 페레즈는 솔로포를 터뜨리며 영봉패를 면하게 했다. 대타로 나선 루그네드 오도어는 부상 복귀 후 처음으로 안타를 때려냈다.

 

휴스턴 선발 댈러스 카이클은 7이닝 8탈삼진 무실점 역투로 텍사스 타선을 봉쇄했다. 에반 개티스와 카를로스 코레아는 각각 3회와 7회 투런포를 그리며 팀 승리에 이바지했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1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민낯도 문제없다' 수지, 청초한 아름다움

"청순+섹시"…모모, 가녀린 어깨 드러낸 홀터넥 드레스

'파격 그 자체' 한초임, '서가대' 밀어내고 실검 1위 '핫스타' [M+현장]

'단아한 미모' 최은지..."엠스플 신입 아나운서!"[줌 in 포토+]

[M+포토] 트와이스 사나, 꽃사슴 같은 눈망울

[M+포토] 모모랜드 연우, 오프숄더로 뽐낸 여성미

라붐 해인, '새침한 우월 각선미!' [줌 in 포토+]

[줌 in 포토+] ‘머슬퀸’ 김근혜, 맥스큐 한•미국판 화보 공개

[M+포토] 여자친구, 두 번째 정규 앨범 발표

[M+포토] 러블리즈 케이, 어마어마한 청순미

이전으로 다음으로

온라인 설문

94.9%
2019년 가장 기대되는 MLB 코리안리거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