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로버츠 감독 "류현진, 마운드에서 투구했다는 점이 중요"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류현진(31, LA 다저스)이 부상 이후 첫 불펜 투구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현지 특파원에 따르면 류현진은 6월 13일(이하 한국시간) 경기 전 훈련에서 불펜 투구를 정상적으로 소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류현진은 지난 5월 3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했지만, 2회 투구 과정에서 불의의 부상을 당했다. MRI 검진 결과, 사타구니 근육 손상이었다.

 

이에 류현진은 7월 복귀를 목표로 훈련에 매진했고 이날 불펜에서 20개가량을 투구했다.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이날 경기 전 현지 통신원과의 인터뷰에서 “마운드에서 투구했다는 점에서 이날은 류현진에게 중요한 날”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심하지 않은 강도로 투구를 진행했고 부상 부위에는 문제가 없었다”고 밝혔다.

 

류현진의 복귀 시점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로버츠는 “재활 등판 일정이 언제가 될지는 모르지만, 류현진의 재활 과정은 굉장히 순조롭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류현진은 올 시즌 6경기 선발 등판해 3승 무패 평균자책 2.12를 기록했다.

 

글 정리 :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현장 취재 : 이지영 통신원 jamie270.photo@gmail.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물오른 성숙美' 설리, 깊이 파인 브이넥 '강렬'

에이핑크 손나은, 하의실종 패션으로 뽐낸 8등신 몸매

'마지막까지 완벽' 설현, 막방서 뽐낸 마네킹 몸매

'만개한 미모' 태연, 컴백 앞두고 요정美 발산

'셔츠+언더웨어 Mix' 강민경, 해방촌 분위기에 취했다

"오늘은 성덕" EXID 하니·오마이걸 아린 드디어 만났다

"이 조합 칭찬해" AOA+청하, 가요계 뒤흔드는 미녀 군단

'데뷔 11년' 태연, 사랑스러운 베이비 페이스 '심쿵 눈맞춤'

"日 첫 투어 피날레"…레드벨벳, 미모+팀워크 모든 게 완벽

'명불허전 섹시미' 현아, 눈빛으로 압도하는 걸크러시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100.0%
스웨덴전 0-1 패배, 가장 큰 문제점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