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오승환, ATL전 0.2이닝 무실점…승계 주자 득점 허용

오승환(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오승환(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오승환(35, 토론토 블루제이스)이 구원 등판해 0.2이닝을 투구했다.

 

오승환은 7월 11일(이하 한국시간) 선트러스트 파크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경기에서 팀이 6-1로 앞선 8회 말 1사 2, 3루에서 구원 등판, 0.2이닝 1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토론토는 좌완 애런 루프가 8회 등판했지만, 아지 알비스와 닉 마카키스에게 안타-2루타를 허용하며 1사 2, 3루 위기를 맞았다. 주자가 득점권에 나가자 토론토는 오승환을 등판시켰다.

 

오승환은 첫 타자 커트 스즈키를 2구 유격수 땅볼로 잡아냈다. 이 틈에 3루 주자가 득점했지만, 오승환의 실점으로 연결되지는 않았다. (6-2)

 

이어 요한 카마고를 4구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추가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오승환은 평균자책을 3.00에서 2.95로 떨어트렸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A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완벽 개미허리' 지수, 크롭티+청바지로 뽐낸 '골반라인'

"TT 4억 뷰 감사해요" 트와이스 다현, 기쁨의 셀카 대방출

"그때 불꽃놀이"…오마이걸, 비주얼+섹시 폭발한 '쇼! 챔' 컴백 무대

[M+움짤] '아찔한 터치' 선미, 강렬하게 스며드는 '치명적 섹시美'

[오·아] '천상 연예인' 태연, 데뷔 11년차 아이돌의 '인형 미모'

'패딩+브라톱' 고준희, 완벽 몸매로 완성한 '과감 겨울패션'

'고척 만찢녀' 김한나, 넥센 新유니폼 입고 '꽃미모 발산'

"원조 인간복숭아" 설리, 되찾은 러블리 미모 '레전드 갱신'

블랙핑크, 인천공항 접수한 '청순 비주얼+캐주얼 룩'

김소혜, '한국-코스타리카전'서 포착…유니폼 'Peng D' 인증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76.1%
2018 시즌 프로야구 5강에 들어갈 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