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글쓰기 목록

텍사스행 오승환, 제3의 구질 연마?

20180208101053_axtlamrm.jpg
 

오승환은 일본 시절부터 스플리터 욕심을 내왔다. 2014시즌 종료 후 본격적으로 장착에 나섰다. 팀 동료 후쿠하라에게 그립을 배우며 열의를 보였다. 

하지만 실전에서는 자취를 감췄다. 오승환 스스로가 만족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오승환이 만일 실전에서 스플리터를 사용하게 된다면 위력은 배가된다. '돌직구'에 떨어지는 변화구가 가미된다면 타자로서는 속구 상대가 더욱 어려워진다.

기사원문 보러가기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상큼한 이목구비' 아이린, 반박 불가 女 그룹 원톱 비주얼

모모랜드, 필리핀 권투 영웅 파퀴아오 만났다 'BAAM'

'독보적인 패왕색' 현아, 미니스커트 '바비인형 각선미'

"어떤 순간에도 빛난다" 수지, 클래스가 다른 '명품 미모'

"전에 없던 성숙美" 예리, 막내미 벗어던진 여신 미모

'꽃같은 미모' 트와이스 모모, 장미꽃보다 붉은 레드립

;얼굴천재' 아이린, 저장을 부르는 현실여친짤 '2D 미모'

'싱크로율 100%' 걸스데이 혜리, 순백의 줄리엣

"역시 낭디다스" 손나은, 레깅스+양갈래 머리 '근황 신고'

"오무지 아니고 나무지" 엄지, 베이비 그루트로 변신?

이전으로 다음으로

명예의전당

[커튼톡 온앤오프⑦] "흥부자란 이런 것"…효진, 퓨즈의 미소 천사 글쓴이 : 운영자
글보기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