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글쓰기 목록

텍사스행 오승환, 제3의 구질 연마?

20180208101053_axtlamrm.jpg
 

오승환은 일본 시절부터 스플리터 욕심을 내왔다. 2014시즌 종료 후 본격적으로 장착에 나섰다. 팀 동료 후쿠하라에게 그립을 배우며 열의를 보였다. 

하지만 실전에서는 자취를 감췄다. 오승환 스스로가 만족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오승환이 만일 실전에서 스플리터를 사용하게 된다면 위력은 배가된다. '돌직구'에 떨어지는 변화구가 가미된다면 타자로서는 속구 상대가 더욱 어려워진다.

기사원문 보러가기
올더케이샵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오사카 휴가' 트와이스 모모·나연, 바쁜 스케줄 속 특별한 추억

"청순+섹시"…모모, 가녀린 어깨 드러낸 홀터넥 드레스

'파격 그 자체' 한초임, '서가대' 밀어내고 실검 1위 '핫스타' [M+현장]

'단아한 미모' 최은지..."엠스플 신입 아나운서!"[줌 in 포토+]

[M+포토] 트와이스 사나, 꽃사슴 같은 눈망울

[M+포토] 모모랜드 연우, 오프숄더로 뽐낸 여성미

라붐 해인, '새침한 우월 각선미!' [줌 in 포토+]

[줌 in 포토+] ‘머슬퀸’ 김근혜, 맥스큐 한•미국판 화보 공개

[M+포토] 여자친구, 두 번째 정규 앨범 발표

[M+포토] 러블리즈 케이, 어마어마한 청순미

이전으로 다음으로

명예의전당

[고화질포토] ② 아이즈원, 12人 12色 매력둥이 '주간아' 총출동 글쓴이 : 운영자
글보기